대추야자 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대추야자 꿀
Rub-libyan-syrup.JPG
종류시럽
주 재료대추야자

대추야자 꿀대추야자의 당분을 농축시켜 만든 시럽이다.[1] 아랍어로는 룹브(رب), 히브리어로는 실란(סילאן)이라 부르며, 페르시아어로는 시레 호르마(شیره خرما‎→대추야자 시럽)라 부른다.

세례자 요한이 먹었다고 성경에 기록된 "꿀"이 대추야자 꿀이다.[1]

쓰임새[편집]

리비아[편집]

리비아에서는 대추야자 꿀을 아시다에 곁들여 먹는다.

이란[편집]

이란에서는 아침밥아르데를 만들 때 대추야자 꿀을 이용해 단맛을 낸다.

이스라엘[편집]

이스라엘에서는 이나 페이스트리 등을 대추야자 꿀에 찍어 먹는다.

각주[편집]

  1. 김명숙 (2015년 11월 22일). “[이스라엘 이야기] 타마르(종려나무 열매)”. 《가톨릭신문》 (2970). 18면. 2017년 12월 1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