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아이티 재건지원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단비 부대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단비
단비부대원이 어린이에게 초코파이를 주고 있다.
단비부대원이 어린이에게 초코파이를 주고 있다.
활동 기간 2010년 2월 17일 ~ 2012년 12월 24일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소속 대한민국 대한민국 육군
종류 국제 연합 평화유지군
역할 아이티 지진 복구 지원
규모 240명
본부 아이티 아이티 레오간
참전 MINUSTAH
지휘관
지휘관 대령

단비 부대(프랑스어: Opération Danbi)는 2010년 아이티 지진에 따른 국제 연합 아이티 안정화 임무단(MINUSTAH) 참여를 위해 대한민국에서 파견한 국제 연합 평화유지군 부대이다. MINUSTAH 내에서는 'ROKENGCOY (Republic of Korea Engineering Company : 대한민국 공병중대)'로 불렸다. 국제평화유지군 활동의 일환이며 부대이름인 단비는 공모를 통해 의견을 수렴하여 결정되었다. 2010년 2월 17일 240명(공병대대 120명, 본부 참모부 26명, 경비 및 복구지원 41명, 작전지원대 53명, 그 외)으로 창설되었으며, 3월 8일 아이티 레오간에 도착하여 3월 15일부터 본격적인 재건 활동을 시작하였다.[1] 단비부대는 1진부터 6진까지 파견되었다. 부대는 재건활동을 마치고 2012년 12월 22일부로 현지에서 철수하였으며, 한국시각 24일 귀국 완료하여 해단식을 마쳤다. 이로써 아이티 재건 지원단(단비부대)은 임무 완수, 무사 귀환 후 해산하여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남수단에 파병된 한빛부대(남수단 재건지원단)가 단비부대의 뒤를 잇고 있다. 주 UN 미 대사 수잔 라이스를 필두로 한 안보리 대표단이 부대를 방문한 바 있다.

참고 프로그램[편집]

  • MBC국군의 날 특집 "평화, 기적을 쏘다"》- 2011년작 다큐멘터리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아이티 파병부대 애칭은 단비”. 연합뉴스. 2010년 3월 8일. 2012년 2월 1일에 확인함.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