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르군트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부르군트족(Burgundians)은 발트 해의 남안(南岸)에 거주했던 동게르만 계열의 부족들 중 하나로, 후에 남프랑스에 정착한다. 부르군트족은 1세기경에 조금 더 따뜻한 지역인 비스툴라 강(비스와 강)의 하류 유역으로 이동했으나 그 지역으로 유입한 게피다이족들을 막지 못하고 서쪽으로 이동하여 로마 제국의 경계에 도달했다. 거기에서 로마 제국의 용병으로 근무하면서 413년에 강력한 왕국인 부르군트 왕국을 건설했다. 이 왕국은 5세기 초에 이르러 라인 강 서안까지 영토를 확장했으나, 훈족에게 멸망당하였다. 이후 부르군트족은 제네바 호 근처의 사파우디아(지금의 사보이)를 활동의 주무대로 삼았다.

5세기 후반 로마 제국의 세력이 쇠퇴하기 시작하자 부르군트족은 서서히 인근 지역의 지배를 강화하여 사보이의 북쪽과 서쪽으로 확장해나갔고 이어 443년 론 강손 강 유역에까지 진출하여 부르군트 왕국을 재건하였다. 이 부르군트 왕국의 세력은 법을 제정한 그리스도교도 국왕 군도바트 치하에서 그 절정에 달했다. 군도바트는 부르군트인들을 위해 군도바트 법을 마련했고 골족과 로마 출신의 백성을 위해 군도바트 로마법을 제정했다. 이 왕국은 534년까지 독립왕국으로 존속하다가 그 뒤 프랑크족에 의해 점령되면서 프랑크 왕국에 합병되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