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천보전자악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보천보전자악단(普天堡電子樂團)은 김정일 조선노동당 총비서의 명령으로 1983년에 만들어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전자악기 악단이다. 현재 평양방송이나 조선중앙방송 등에서 방송되며, 타국에서 위문 공연을 벌이기도 한다. 2000년 남북 정상 회담 당시, 탈북한 안혁(安赫)의 기획으로 대한민국에서 길정화가 악단의 〈휘파람〉을 불렀다.

사상[편집]

"보천보"라는 이름은, 1937년 6월 4일 김일성이 인솔하는 유격대 부대가 백두산 부근의 보천보에 있는 일본군 주재소를 기습한 것으로 여겨지는 보천보 전투를 기념하여 지어진 이름이다.

노래는 김일성김정일과 관련된 노래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사회주의 혁명을 찬양하는 내용의 곡이 많으며, 남북통일에 관련된 노래,〈축복하노라〉, 〈휘파람〉과 같은 서정적인 노래, 〈Brothor roui〉(이야기)와 〈Kachusa〉(러시아 발라드), 〈kalenka〉(러시아), 〈화물차타령〉(중국)과 같은 민요와 가요들 , 〈아리랑〉, 〈고향의 봄〉 등 한국의 민요 및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옛 민요와 가곡의 리메이크도 있다. 일본제의 악기도 많이 사용되고 있다. 최근 《대지의 항구》, 《코스모스 탄식》과 같은 일제강점기시기 때 계몽기 가요와 노래와 춤곡 《간삼봉에 울린 아리랑》, 그리고 《내 나라의 푸른하늘》등의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옛 가요들과 군가들도 부르고 있다.

가수[편집]

앨범[편집]

가끔 앨범을 발행하기도 하는데, 앨범은 대부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노래를 연주한 CD-ROM으로, 중화인민공화국베이징이나 톈진이나, 재일본조선인총련합회에서 운영하는 기업에서 판매되기도 한다.

대표곡[편집]

민요
가요
외국 가요
  • 백만송이 장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다른 악단[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