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콜라이 오가르코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니콜라이 바실리예비치 오가르코프 (러시아어: Николай Васильевич Огарков, 1917년 10월 30일 ~ 1994년 1월 23일) 는 소련의 군인이다.

1917년 트베리 근교의 모로코보 마을에서 태어났다. 1938년 소련군에 입대하였다. 아스트라한 저격·기관총 학교, 공병 아카데미를 졸업하고, 제2차 세계 대전에 참전하였다.

1945년 소련 공산당에 입당했으며, 군 내에서 여러 직위를 거쳐, 1968년~1974년 참모 제1차장, 1974년 소련 국방부 차관, 1977년 소련 원수, 1977년 소련군 참모총장 및 국방 제1차관이 되었다.

1984년 소련 공산당 서기장 콘스탄틴 체르넨코의 지시에 따라 참모총장에서 해임되었고, 1983년 9월 1일 대한항공 007편 격추 사건이 벌어졌을 때, 소련군의 대변인 역할을 한 것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1994년 사망했으며, 모스크바에 위치한 노보데비치 묘지 (러시아어: Новоде́вичье кла́дбище) 에 묻혔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