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한 상호작용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물리학에서 강한 상호작용(强한相互作用, strong interaction), 강한 핵력(强한核力, strong nuclear force), 또는 줄여서 강력(强力, strong force)은 원자핵이나 중간자들을 결합하고 상호작용하게 하는 자연계의 네 가지 기본 힘 중 하나이다. 현재 표준 이론은 양자 색역학을 기반으로 하는 표준 모형이나, 이전에는 끈이론이나 부트스트랩등의 이론이 있었다. 쿼크와 글루온 사이의 강력은 색력(色力, colour force)이라고도 부른다.

강한 핵력과의 차이[편집]

1970년대 이전까지는 핵자, 즉 양성자중성자기본입자로 생각되었으며, "강력" 혹은 "강한 핵력" 따위의 용어는 전기적 척력을 극복하고 핵을 붙들어 매는 핵자 간의 힘을 일컬었다. 이 힘은 실제 강한 상호작용의 부수적인 효과였으며, 강한 핵력이라는 말은 아주 가까운 거리에서 정전기력을 극복할 만큼 강한 핵자간의 힘이 존재한다는 것을 나타내기 위해 사용되었다. 하지만 쿼크가 발견된 후, 양성자 그 자체에 힘이 작용하는 것이 아니라, 양성자를 구성하는 쿼크 및 글루온에 힘이 작용하는 것임이 밝혀졌다. 즉, 이전에 강한 핵력이라고 언급했던 핵자간의 힘은 실제 강한 상호작용이 강입자, 즉 바리온중간자에 작용할 때 발생하는 잔류(residual) 현상이라는 것이다. (핵력 참조.) 그러한 이유로, 과거의 강한 핵력은 잔류 강한 핵력(residual strong force)라고도 하며, 새로이 발견된 아원자 입자간의 힘인 강한 상호작용은 양자 색역학에 의거하여 색력(color force)라고도 한다.


참고 : 물리학에서는 힘의 종류를 크게 네 가지로 나눈다. 중력과 전자기력(전기력+자기력), 그리고 약력(약한 상호작용)과 강력(강한 상호작용)이다.

이론[편집]

SU(3)의 게이지 군을 바탕으로 한 양자 마당 이론양자 색역학이 표준 이론이다.

응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