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르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실마릴리온》의 투르곤(Turgon)은 핑골핀의 차남이자 장남 핑곤의 뒤를 이어 놀도르 대왕이 된 등장인물이다.

놀도르 대왕 즉위 전[편집]

핑골핀의 아들로 여느 핀웨의 자손들이 그러하듯 발리노르에서 태어났고 두 영생목의 죽음과 실마릴 강탈에 가운데땅으로 돌아오게 된다. 다만 페아노리안의 함선 방화로 바다를 건너 곧바로 가운데땅을 밟을 수단을 잃게 되어 극지방 헬카락세를 횡단해 피해를 입어가며 벨레리안드 북쪽 미스림까지 다다른다. 이 과정에서 투르곤은 그의 아내 엘렌웨를 크레바스 때문에 잃게 되는데, 이것으로 인해 페아노르의 아들들을 증오하게 되었다고 한다. 신다르 대왕 싱골과의 영토 분할이 끝나자 벨레리안드 북서쪽의 네브라스트를 다스렸다.

곤돌린 건국[편집]

핀웨를 닮아 지혜롭다 전해진 그는 곤돌린을 모르고스로부터 오랜 세월 왕국을 은밀히 지켜내는 것에 성공했다. 다만, 그의 오판으로 멸망을 피하지는 못했다.

그의 곤돌린 건국의 이유는 이러하다. 사촌 핀로드와 마찬가지로 함께 잠들었다가 꿈에서 울모를 통해 계시를 받고 자신의 왕국을 세워 땅을 다스릴 것을 명령받은 것이다. 둘은 서로 같은 계시를 받았음을 알지 못했으나, 자신의 왕국을 세우길 갑작스레 바라게 되었다. 그렇게 투르곤은 곤돌린을, 핀로드는 나르고스론드를 건국하게 된 것이다.

놀도르 대왕 즉위 후[편집]

니르나에스 아르노에디아드마이드로스의 연합이 대패하여 모르고스의 벨레리안드 장악이 어렴풋이 현실이 되어가게 되자 숨겨진 왕국에서 나오지 않았다. 울모는 자신의 뜻을 전할 사자를 보내어 그에게 성공적으로 조우하게 하는데 성공한다. 그 사자의 이름은 바로 투오르였고 왕국을 떠날 준비를 하라는 말을 듣는다. 그러나 그는 왕국에 집착하여 떠나는 것 대신 투오르를 자기의 일원으로 삼아 함께 살게 한다. 그는 외동딸 이드릴이 있었는데, 그녀는 인간 투오르를 사랑하여 혼인하게 된다. 둘 사이에 외동아들이 태어나는데 그의 이름은 에아렌딜으로, 실마릴 회수, 모르고스의 패배에 큰 역할을 맡는다.

족보[편집]

핀웨인디스하도르 가문할레스 가문베오르 가문싱골멜리안
핑골핀갈도르하레스바라히르
투르곤엘렌웨후오르베렌루시엔
이드릴투오르님로스디오르
에아렌딜엘윙엘루레드엘루린
갈라드리엘켈레보른
엘로스엘론드켈레브리안
누메노르의 왕들
안두니에의 영주들
아르노르의 왕들
아르세다인의 왕들
아라고른아르웬엘라단엘로히르
엘다리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