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인구 (1903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윤인구
출생 1903년 11월 1일
대한제국 대한제국 경상남도 동래
사망 1986년 1월 25일 (82세)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학력 일본 메이지학원 신학부
미국 프린스턴 신학 대학원
에딘버러 대학교 대학원
직업 목사, 교수

윤인구(尹仁駒, 1903년 11월 1일 ~ 1986년 1월 25일)는 경상남도 부산 출신의 대한민국의 종교인이자 교육자이다. 부산대학교 설립자다.

생애[편집]

윤인구는 동래고보 출신으로, 개양학교를 나온 김병규(金秉圭) 선생의 가르침을 받았고, 뒤에 부산경남 교육계의 큰 별로 평가받는 추월영과는 동문지간으로 윤인구가 동래고보 선배였다. 해방 직후 마침 김병규 선생이 경남도지사로 있고, 추월영이 경남도의 학무과에 있을 때, 해방 전부터 오랜 숙원이었던 '교남(嶠南)의 민립대학 설립'에 서로 의기투합하여 미군정과의 치열한 협의를 통해 국립부산대학을 설립하기로 합의하였다.

대학부지로 50만평을 요구하고 동래군(지금의 부산시 동래구, 금정구, 연제구 일대) 외곽지역에서 부지를 물색하다가 당시로는 벽촌인 동래군 북면 장전리(지금은 부산시 금정구 장전동)에 대학을 세우기로 최종 결정하고, 첫 삽을 떠 1946년에 국립부산대학을 개교하게 되었다. 개교 후 초대 학장을 맡아 학교 발전의 주춧돌을 놓았고, 1953년 종합대학 승격 후에는 부산대학교의 초대 총장을 지냈다.[1]

뒤에 각지에 교회를 설립하였고, 연세대학교의 제3대 총장을 역임하였다.

학력[편집]

경력[편집]

참고 자료[편집]

제1대 부산대학교 총장
1954년 12월 - 1960년 5월
후임
문홍주
전임
고병간
제3대 연세대학교 총장
1961년 11월 - 1964년 8월
후임
박대선
  1. 이런 인연으로 민병구, 윤천주, 허종현, 박기채 등 동래고 출신들이 주로 부산대학교 총장을 많이 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