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오밍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야오밍
姚明
No. 11 – 상하이 샤크스 (1997~2002)
휴스턴 로키츠 (2002년~2011년)
개인 정보
229 cm
몸무게 141 kg
선수 경력
메달 기록
남자 농구
중화인민공화국 중국의 선수
FIBA 아시아 선수권
2001년 상하이 국가 대표
2003년 하얼빈 국가 대표
2005년 도하 국가 대표
아시안 게임
2002년 부산 국가 대표

야오밍(요명 중국어: 姚明, 병음: Yáo Míng, 1980년 9월 12일 -)은 중화인민공화국의 은퇴한 농구 선수이다. 키 229cm의 그는 현재 NBA휴스턴 로키츠에서 부상으로 은퇴하여 현재는 모국에서 대학교를 다니고 있다. NBA 휴스턴 로키츠에서 선수생활을 할때에 트레이시 맥그래디과 원투펀치를 이루어서 기대가 되었으나 맥그래디와 야오밍 모두 번갈아 부상당하면서 플레이오프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지는 못했다. NBA 전설의 센터 샤킬 오닐이 전성기에서 내려올때 넘버원센터 자리를 드와이트 하워드 선수와 다투기도 했다. 그리고 드와이트 하워드와의 매치업에서 하워드를 압도하면서 넘버원 센터 자리를 유지하기도 했다.

2008년 8월 8일 베이징 올림픽에서 린하오와 함께 중국 선수단의 기수를 맡았다. 그의 NBA 루키 해는 도큐먼터리 영화 《야오의 한 해》의 주제가 되었고, NBA 분석자 릭 버처와 함께 자신의 저서 〈야오:두 세상에서의 인생〉을 쓰기도 하였다.

중화인민공화국에서의 경력[편집]

유년기 와 CBA 경력[편집]

야오밍은 상하이에서 전 프로 농구 선수 출신이었던 부모 야오지위안과 팡펑디 사이에서 외동 아들로 태어났다. 10세 때에 5 피트 5 인치(165cm)로 자란 그는 그때 부 터 중국인 스포츠 의사들의 도움으로 7 피트 3 인치(220cm)로 자라났다. 9세 때에 농구를 시작하면서 주니어 스포츠 학교 팀에서 활약하였다.

13세 때에 CBA 상하이 샤크스의 주니어 팀에 들어가고자 하루에 10시간 동안이나 연습을 하였다고 한다. 4년 동안 주니어 팀에서 활약한 후, 17세의 나이로 샤크스의 성인 선수로 입단하여 한 경기당 득점 10개와 리바운드 8개를 얻었다. 그러나 다음 시즌은 발 부상을 당하여 단축되고 말았다.

샤크스는 야오밍의 세 번째 시즌과 다음 해에 CBA 결승전에 나갔으나, 둘다 바이 로키츠에게 패하고 말았다. 바이 로키츠의 왕지지가 팀을 떠나 중국 선수로서 처음으로 NBA에 진출하였고, 샤크스는 자신들의 첫 CBA 우승을 하였다. 자신의 마지막 해에서 플레이오프 동안에 야오밍은 한 경기에 38.9점, 리바운드 20.2개를 얻었다.

NBA 드래프트[편집]

1999년 상하이 샤크스의 부감독 리야오민에 의하여 NBA 드래프트에 들어갈 작정이었다. 리야오민은 그의 대리가 되는 데 야오밍이 에버그린 스포츠 주식회사에 계약을 맺는 데 영향을 주었다. 동의서는 에버그린이 야오밍의 월급 33%를 부여하였으나 계약은 후에 무효가 되고 말았다.

야오가 2002년 NBA 드래프트에 들어가기로 결정할 때 조언자 단체는 "팀 야오"로 알려지는 데 형성하였다. 팀은 야오의 협상자 에릭 장, NBA 대리 빌 더피, 중국인 대리 루하오, 시카고 대학교경제학 교수 존 호이징가와 BDA 스포츠 경영의 부회장 빌 샌더스였다. 야오는 넓게 넘버원으로 선출되는 데 예보되었다. 그러나 어떤 팀들은 CBA가 왜 그를 미국에서 활약하던지에 불확실한 것으로 인하여 그의 NBA 자격에 관하여 근심이 가고 말았다.

왕지지가 중화인민공화국으로 돌아와 국가 대표 팀을 위해 활약을 거부한 조만간 후에 왕지지는 중화인민공화국을 위한 활약을 정지당하고 CBA는 야오밍이 국가 대표 팀을 위하여 귀국할 것인가에 약정하였다. 그들은 휴스턴 로키츠가 그의 오버롤 1위를 가지지 아닌 한, 야오밍이 미국으로 가지 못 하겠다고 하였다. 야오밍이 로키츠로부터 넘버원 선발이 보증된 후, CBA는 드래프트의 아침에 그가 미국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허락하였다. 로키츠가 그를 선발할자 야오밍은 미국의 대학 팀 출신이 아닌 선수로서 첫 국제적 선수가 되었다.

NBA 경력[편집]

시초의 세월 (2002 ~ 05)[편집]

프리스로를 준비하는 야오밍

야오밍은 로키츠의 프리시즌 훈련 캠프에 참가하지 않은 대신, 2002년 FIBA 세계 선수권 대회에서 모국을 위하여 활약하였다. 그는 인디애나 페이서스를 상대로 첫 경기를 가지면서 아무 득점 없이 2개의 리바운드를 보였고, 덴버 너기츠를 상대로 한 경기에서 첫 득점을 거두었다. 그의 첫 7개의 경기들에서 14분과 4점만을 평균하였으나 11월 17일 필드로부터 완벽한 9분의 9에, 로스앤젤레스 레이커스를 상대로 프리스로부터 2분의 2에 20점을 득점하였다.

2002년 12월 16일 마이애미에서 열린 야오밍의 첫 경기에서 히트는 아시아식 연판 8,000개의 점괘든 과자를 돌렸다. 그는 중국인의 미국식 연판과 잘 알지 못한 이유로 흥행에 화나지 않았다. 2000년 가장 이른 인터뷰에서 그는 모국에서 점괘든 과자를 본 적이 없다고 말하였다. 그는 그것이 미국식 발명품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2003년 1월 17일 야오밍이 샤킬 오닐과 처음으로 만난 경기에서 야오밍은 6개의 득점을 거두고 2번이나 오닐을 막아 남은 10분에 덩크슛을 이루었다. 야오밍은 10점의 득점, 10개의 리바운드와 6개의 스틸과 완료하고 오닐은 득점 31, 13개의 리바운드와 0개의 스틸을 기록하였다.

2003년 NBA 올스타 경기를 위한 시작 선수들의 팬 투표를 위하여 NBA는 올스타 제비뽑기를 3개의 언어 - 영어, 스페인어, 중국어를 제공하였다. 야오밍은 오닐보다 100만개의 4분의 1 가까이 얻어 1995년 그랜트 힐 이래 올스타 경기에서 시작하는 데 첫 루키 선수가 되었다.

야오는 자신이 첫 루키 시즌을 한 경기에 13.5 득점, 8.2 리바운드를 평균하여 완료하였고, NBA 올해의 루키 상 투표에서 2위로 왔다. 또한 스포팅 뉴스 올해의 루키로 선정되었고, 올해의 로리어스 새로운 선수 상을 수상하였다.

야오밍의 2학년생 시즌의 시작 전에 로키츠의 총감독 루디 토먀노비치는 자신의 건강 문제로 사임을 하고, 장기적 뉴욕 닉스의 총감독 제프 밴 건디가 임명되었다. 밴 건디 감독이 야오밍에 공격을 집중한 후, 야오밍은 시즌을 위하여 득점과 리바운드에서 경력 최고 기록을 평균하였고, 2004년 2월 애틀랜타 호크스와의 경기에서 최고 득점 41, 7개의 도움을 평균하였다. 또한 2연속 2004년 NBA 올스타 경기에서 서부 경기를 위하여 스타트 센터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야오밍은 17.5 득점 , 9.0 리바운드를 평균하면서 시즌을 완료하였다. 로키츠는 야오밍의 경력에 처음으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하여 서부 경기에서 7번째 시드를 요구하였다. 첫 라운드에서 레이커스는 5개의 경기에서 로키츠를 탈락시켰다. 야오밍은 자신의 첫 플레이오프 시리즈에서 15.0 득점, 7.4 리바운드를 평균하였다.

2004년여름에 로키츠는 올랜도 매직으로부터 트레이시 맥그래디를 영입하고, 스티브 프랜시스커티노 모블리를 매직으로 트레이드 시켰다. 맥그래디와 야오밍 둘다 2005년 올스타 경기에 시작하는 데 뽑혔고, 총 2,558,278개의 투표와 함께 가장 많은 올스타 투표로 마이클 조던의 전 투표 기록을 깼다. 서부 경기에서 로키츠는 51개의 경기를 우승하여 5위에 오고 2연속 플레이오프에 진출하여 댈러스 매버릭스아 맞붙었다. 로키츠는 첫 2개의 경기에서 댈러스에 승리를 거두고 야오밍은 두 번째 경기에서 14개의 슛 중에 13개를 쏘아 로키츠 역사상 플레이오프에서 최고 슈팅 상연을 이루었다. 그러나 로키츠는 그들의 마지막 5개의 경기에서 4개를 패하였고, 40 득점에 의하여 게임 7을 패하여 NBA 역사상 가장 큰 게임 7 적자를 내고 말았다. 시리즈를 위한 야오밍의 마지막 평균은 65%의 슈팅에 21.4 득점과 7.7 리바운드였다.

자신의 5번째 시즌에서 야오는 한 경기에 경력이 높은 25점을 득점하였다

부상 재앙의 시즌 (2005 ~ 11)[편집]

야오밍의 슬램덩크 슛

자신의 NBA 활약의 첫 3년동안 246새의 경기에서 2개만을 놓친 야오밍은 2005년 12월 18일 자신의 왼발의 큰 발가락에 골수염을 일으켜 수술을 받은 후에 자신의 4번째 시즌에서 활동하지 않은 명단에 넒은 기간을 견디었다. 회복될 동안에 21개의 경기를 놓침에 불구하고 야오밍은 2006년 NBA 올스타 경기를 시작하는 데 수많은 팬들의 투표를 얻었다.

올스타 브레이크 후에 25개의 경기에서 야오밍은 한 경기당 평균 25.7 득점, 11.6 리바운드를 기록하였다. 57개의 경기에서 그의 마지막 평균은 한 경기에 22.3 득점, 10.2 리바운드였다. 그러나 트레이시 맥그래디는 자신의 등에 발작을 일으켜 시간을 놓쳐 시즌에 47개의 경기 밖에 뛰지 못하였다. 야오밍과 맥그래디는 31개의 경기에서만 함께 활약하였고, 로키츠는 34개의 경기 밖에 우승하지 못하여 플레이오프 진출에 실패하였다. 시즌에 4개의 경기 밖에 남지 않으면서 야오밍은 2006년 4월 10일 유타 재즈와의 경기에서 또다른 부상을 당하여 자신의 왼발에 뼈가 부러지고 말았다. 그 부상은 그에게 6개월 동안 휴식을 가져왔다.

5번째 시즌에 들어서면서 야오밍은 또 다시 부상을 당하였는 데, 이번에는 12월 23일 슛을 막으려는 시도를 하다가 자신의 오른쪽 무릎이 부러졌다. 그 득점에 올라가면서 그는 한 경기에 26.8 득점, 9.7 리바운드, 2.3 스틸을 평균하였고, NBA의 MVP 후보로 올랐다. 그는 자신의 5번째 올스타 시즌에 활약하지 못하고, 34개의 경기를 놓친 후 2007년 3월 4일 의료적으로 경기에 제거되었다.

야오밍의 결장에도 불구하고 로키츠는 첫 라운드에서 재즈와 맞붙으면서 플레이오프 진출에 성공하였다. 로키츠는 첫 2개의 경기를 이겼으나, 그러고나서 5개의 경기 중에 4개를 패하여 게임 7에서 탈락되었다. 4번째 쿼터에서 야오밍은 29점을 득점하였다. 시리즈를 위하여 25.1 득점, 10.3 리바운드를 평균하였어도, 그는 자신의 임무를 하지 않았다고 말하였다. 시즌의 마지막 후에 그는 두번이나 올 NBA 서드 팀에 뽑힌 후, 자신의 경력 처음으로 올 NBA 세컨드 팀에 선택되었다.

5월 18일 로키츠가 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한 후, 밴 건디 코치는 면직되었다. 3일 후에 전 새크라멘토 킹스 감독 릭 앨더만이 로키츠의 감독으로 임명되었다.

11월 9일에 야오밍은 같은 중국인 NBA 선수이자 밀워키 벅스이잔랸과 맞붙었다. 로키츠가 104 대 88로 우승한 경기가 중화인민공화국에서는 19개의 방송국에서 중개되었고, 중화인민공화국 안에서만 2억 이상의 사람들이 보면서 역사상 NBA에 가장 많은 눈을 끌어들인 일들 중의 하나가 되었다. 2008년 NBA 올스타 경기에서 야오밍은 또 다시 서부 경기를 위한 센터로서 시작되는 데 뽑혔다. 올스타 주말 전에 로키츠는 8개의 연속적 경기를 우승하고, 휴식 후에 12개의 경기에 그들의 우승 경향을 가져갔다. 2월 26일 그러나 자신의 왼발에 스트레스와 함께 시즌의 나머지를 놓칠 거 같다는 보고가 나왔다. 2008년 NBA 플레이오프를 놓쳤으나 2008년 베이징 올림픽을 놓치지 않았다. 그의 부상 후에 로키츠는 NBA 역사상 두 번째로 긴 22개의 경기에 우승 경향을 뻗어나갔다. 3월 3일 성공적으로 수술을 받아 뼈를 단단히 하는 데 자신의 발에 나사를 박으면서 회복 기간은 4개월 안으로 측정되었다. 55개의 경기에서 야오밍의 마지막 평균은 한 경기에 22.0 득점, 10.8 리바운드, 1.0 스틸이었다.

다음 시즌에 야오밍은 77개의 경기에서 활약하였고, 2004~05 시즌 이래 자신의 완전 첫 시즌에 19.7 득점, 9.9 리바운드를 득점하였다. 2월에 맥그래디가 시즌이 끝날 무렵 부상을 당함에 불구하고 로키츠는 53개의 우승과 서부 경기에서 5번째 시드와 함께 끝냈다. 첫 라운드에서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를 향하면서 야오밍은 첫 경기에서 9분의 9에 24점을 득점하여 로키츠는 108 대 81로 우승하였다. 로키츠는 휴스턴에서 그들의 경기를 모두 우승하여 1997년 이래 처음으로 플레이오프의 두 번째 라운드로 진출하였다.

로키츠는 두 번째 라운드에서 레이커스를 향하였으며, 야오밍은 28점을 득점하고 마지막 4분에 8점과 함께 로키츠가 100 대 92로 우승하는 데 이끌었다. 그러나 로키츠는 다음 2개의 경기에서 패하였고 야오밍은 게임 3 후에 발목을 삐고 말아 진단을 받았다. 그가 빠지면서 로키츠는 결국 7개의 경기에서 패하고 말았다.

2009년 7월에 야오밍은 의사와 부상을 논의하였고 로키츠는 불능이 된 선수를 제외하는 신청을 하였다. 팀은 제외를 받아들이고 자유 계약 선수 트레버 애리자에 대략 5천 700만 달러를 썼다. 야오밍은 2009~10 시즌에 뛰지 않았다.

2010~11 시즌을 위하여 로키츠는 한 경기에 24분으로 야오밍을 제한시키겠다고 말하였는 데, 그들의 목표는 그를 장기적으로 건강하게 지키자는 것이었다. 2010년 12월 16일 이전의 부상과 인연이 된 자신의 왼쪽 발목에 스트레스를 받아 시즌의 나머지를 놓칠 것 같다고 공고되었다. 2011년 1월에 그는 9개의 시즌에 8번째로 NBA 올스타 경기에 서부 경기의 시작 센터로 뽑혔다. 부상당한 올스타들은 보통 올스타 축전에 참석하여 경기에 소개받을 것으로 권유되었으나, 야오밍은 자신의 수술 후에 복귀 스케줄의 이유로 로스앤젤레스에 없었다. 시즌의 마지막에 야오밍의 로키츠와 계약이 만기되면서 그는 자유 계약 선수가 되었다.

은퇴[편집]

2011년 7월 20일 야오밍은 상하이에서 열린 기자 회견에서 농구로부터 은퇴하는 선언을 하였다. 그의 은퇴는 시나 웨이보에 1천 200만개 이상의 소감을 남겼다. 야오밍의 은퇴에 반응하면서 NBA 위원 데이비드 스턴은 야오밍이 "중국인과 미국인 팬들 사이의 다리"였고 그는 "재능, 기부, 인도주의적 대상과 유머 감각의 멋진 혼합"을 가졌다고 말하였다.

그는 경기에 공헌자로서 중화인민공화국의 대중매체의 회원들에 의하여 네이스미스 농구 명예의 전당을 위한 후보로 선정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