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호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신호소(信號所)는 운전취급 가운데 선로의 분기와 합류만을 위해 설치되는 철도시설의 한 종류이다. 대체로 역사는 있으나, 승강장 등 역이 갖추는 기본적인 시설이 없는 경우가 많다. 최근, 철도의 CTC화로 인하여 별도로 신호소를 편제하는 경우는 없으며, 이 경우 선로 상에서 분기와 합류가 일어나는 곳을 도중분기 혹은 분기점으로 칭한다.

신호장과의 관계[편집]

신호장은 보통 복선 노선에서 상하행 열차가 서로 교행할 수 있도록 한 의 일종이다. 하지만 신호소는 서로 같은 곳에서 온 선로가 두 개 이상으로 나뉠 때 열차가 충돌하지 않도록, 열차의 정지 및 출발을 할 수 있게 신호 시설을 설치한 곳이다. 일반적으로 신호소는 신호장과 혼동되는 경우가 많지만, 둘은 다른 종류이다.

나라별 신호소 목록[편집]

현재 이 문단은 주로 대한민국에 한정된 내용만을 다루고 있습니다. 다른 국가·지역에 대한 내용을 보충하여 문서의 균형을 맞추어 주세요.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2013년 5월 26일에 다른 국가·지역에 대한 내용의 추가가 요청되었습니다.)

대한민국[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