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의 정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수학의 정석
The Art of Mathematics
수학의 정석 수학1 표지.jpg
수학 I 표지
저자홍성대
발행일1966년 8월 31일

수학의 정석》(數學의 定石) 시리즈는 홍성대가 쓴 수학 참고서적으로, 대한민국고등학교 수학 교과 과정을 담고 있다. 1966년 8월 31일에 초판이 발행되었으며, 지금도 같은 이름으로 발행되고 있다. 현재는 성지출판사에서 발행하고 있다. 50주년이 지난 2016년 현재 4600만 부 이상의 수학의 정석 시리즈가 팔린 것으로 보인다. [1] 참고로 전라북도 정읍시 태인면홍성대의 고향을 알리기 위해 '수학정석길'[2] 이라는 도로명을 제정했다.

논란[편집]

일본 수학 참고서의 구성과 디자인을 거의 베꼈다는 논란이 있다. 책 이름은 차트식 수학. 그러나 저자인 홍성대는 표절 의혹에 대해 딱 잘라 표절이 아니라고 말했다.[3] 대부분의 교과서를 포함한 수학 개념서들이 이 구성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기 때문에, 과한 논란이라는 지적도 있다.

시리즈[편집]

다음과 같이 개편되었다.[1]

다음과 같이 개편되었다.[2]

다음과 같이 개편되었다.[3]

다음과 같이 개편되었다.[4]

5차 교육과정에 맞추어져, 다음과 같이 개편되었다.

6차 교육과정에 맞추어져, 다음과 같이 개편되었다.

  • 수학의 정석: 공통수학 (기본편, 실력편)
  • 수학의 정석: 수학 I (기본편, 실력편)
  • 수학의 정석: 수학 II (기본편, 실력편)

7차 교육과정에 맞추어져, 다음과 같이 개편되었다. 교육과정 개편 초기에 출간되었던 이산수학편은 이듬해에 절판되었다.

2008년에는 교육 과정의 개편에 따라 인문 계열(문과)의 학생도 미적분[4] 을 배워야 한다. 이에 따라 새로운 교육과정의 변화에 맞추어 새로운 판을 냈다.

2009 개정 교육과정에 맞추어져 다음과 같이 개편됨에 따라 행렬에 관련된 단원[5] 이 삭제된 것이 특징이며, 인문 계열(문과)의 학생은 초월함수[6] 를 배우지 않고 자연 계열(이과)의 학생만 배운다.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맞추어져 다음과 같이 개편되었다. (자세한 내용은 2015 개정 교육과정 참조) (총 14권 구성)

현재 수학 (상), (하), 그리고 수학 I 까지만 (기본편, 실력편 모두) 발간되었으나, 이후 전편이 개발될 예정이다. (책 종류는 수학의 정석 시리즈 커버에 씌어 있음)

  • 수학의 정석: 수학 (상) (기본편, 실력편)
  • 수학의 정석: 수학 (하) (기본편, 실력편)
  • 수학의 정석: 수학 I (기본편, 실력편) ==> 2009 개정 교육과정의 수학 I이 아니다.
  • 수학의 정석: 수학 II (기본편, 실력편) ==> 2009 개정 교육과정의 수학 II가 아니다.
  • 수학의 정석: 확률과 통계 (기본편, 실력편)
  • 수학의 정석: 미적분 (기본편, 실력편)
  • 수학의 정석: 기하 (기본편, 실력편)

참고 내용[편집]

  1. “[교육 브랜드 大賞] 성지출판 '수학의 정석'‥ 성경만큼 많이 팔린 책”. 한국경제신문. 2005년 1월 10일 15:05. 
  2. http://map.naver.com/?dlevel=12&pinType=site&pinId=19651754&x=126.9429375&y=35.6531708&enc=b64
  3. '수학의 정석' 홍성대, "교육부가 수학을 망쳤다" Archived 2014년 12월 24일 - 웨이백 머신, 《조선일보》, 2009년 6월 21일 작성.
  4. 문과는 다항함수의 미적분만 배우고, 이과는 여기에 더해 삼각함수, 합성함수, 분수함수, 음함수, 역함수, 지수함수, 로그함수의 미적분까지 배운다.
  5. 개정 전 수학Ⅰ(행렬과 그래프), 기하와 벡터(일차변환과 행렬)
  6. 지수함수, 로그함수, 삼각함수를 말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