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계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백제 책계왕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백제 책계왕
百濟 責稽王
지위
백제의 9대 국왕
재위 286년 ~ 298년
전임자 고이왕
후임자 분서왕
부왕 고이왕
이름
부여책계(扶餘責稽)
신상정보
부친 고이왕
배우자 보과부인(寶菓夫人)

책계왕(責稽王, ? ~ 298년, 재위 : 286년 ~ 298년)은 백제의 제9대 국왕이다. 고이왕(古爾王)의 아들로 청계왕(靑稽王) 또는 책찬왕(責贊王)이라고도 부른다. 체격이 크고 의지와 기품이 걸출하였다고 한다.

생애[편집]

삼국사기백제본기에 따르면 286년에 수도인 위례성을 수리하고 고구려의 침입을 막고자 아차성과 사성을 수축했다고 한다. 298년 음력 9월, 한나라군(漢軍)이 맥인(貊人)들을 이끌고 침입하였고 왕이 직접 나가서 방어하다가 전사하였다.

재위기간은 286년부터 298년까지이다. 일명 청계(靑稽) 또는 책체(責替)라고도 한다. 고이왕의 맏아들이며 왕비는 대방왕(帶方王)의 딸 보과(寶菓)이다. 체구가 장대하고 의지가 굳세었다고 한다. 286년 (책계왕 1)에 고구려가 대방을 공격하였을 때 대방왕이 사위인 그에게 구원을 요청하자 군사를 보내어 고구려군을 물리쳤다. 이 때문에 고구려와의 사이가 나빠져 고구려의 침입에 대비하여 아차성(阿且城) 지금의 서울 광장동 아차산성)과 사성(蛇城) 지금의 서울 풍납동토성)을 수축하였다. 그러나 298년 한군(漢軍) 낙랑의 군대과 맥인(貊人) 동예로 추정됨의 침입에 맞서 싸우다가 적병에게 살해되었다.

가계[편집]

  • 부왕 : 고이왕(古爾王)
  • 왕후 : 보과부인(寶菓夫人) - 대방군(帶方郡) 태수(太守)의 딸

참고[편집]

전 대
고이왕
제9대 백제 국왕
286년 - 298년
후 대
분서왕

참고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