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색 기후 기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UN.png
녹색 기후 기금
Green Climate Fund
Green Climate Fund Logo.png
지위 활동중
설립 2010년
본부위치 대한민국 대한민국
인천광역시 송도 G타워
www.greenclimate.fund

녹색 기후 기금(綠色氣候基金, Green Climate Fund; GCF)은 대한민국 인천광역시 송도 G타워에 위치한 국제 기구이다. 선진국이 개발도상국온실 가스 감축과 기후 변화 적응을 지원 하기로한 UN 기후 변화 협약(UNFCCC)에 의해 만들어졌다. 아시아 지역에 본부가 설립된 두번째 국제기구이다. 2010년 유엔 기후 변화 회의에서 기구와 기금 설립이 승인되었다. 이어 2012년 유엔 기후 변화 회의에서 참가국 인준으로 본사무국의 대한민국 인천광역시 유치가 확정되었다. 이로서 본사무국은 2013년 완공된 G타워에 입주 하였다. 이 기구를 통해 2020년까지 매년 1,000억달러씩, 총 8,000억 달러의 기금을 조성하여 개발도상국을 지원하게된다.[1][2] 기금 사용처로 기구는 세네갈의 염류화 지대 복원과 방글라데시 기후회복력 복원 등 8건의 사업을 승인한 상태이며, 여기에는 980억 원 가량이 직접 지원될 예정이다.[3]

각주[편집]

  1. 안종훈 (2012년 10월 20일). “GCF(녹색기후기금)란?”. 노컷뉴스. 
  2. 서혜진 (2012년 10월 20일). “정부, GCF 사무국 유치 공식 발표”. 파이낸셜뉴스. 
  3. 정윤섭 (2015년 12월 13일). ““기후변화 관련 시장 커질 것…GCF 관심 기울여야””. 《KBS》.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