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자매 이야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네 자매 이야기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방송 채널 MBC
방송 기간 2001년 6월 13일 ~ 2001년 8월 16일
방송 시간 수요일, 목요일955
방송 분량 55분
방송 횟수 20부작
기획 김세영
프로듀서 신호균
제작 JS 픽쳐스
연출 이진석
극본 오수연
출연자 황수정, 채림, 안연홍, 박예진
한재석, 김찬우, 박철, 지진희
바깥 고리  네 자매 이야기 공식 홈페이지

시놉시스[편집]

어린 시절 정재봉 의원 댁에서 일하던 평양댁의 손자 영훈은 엄마 순영을 따라 잠시 정 의원 별채에서 머물게 된다. 하지만 엄마 순영의 갑작스런 발병으로 정 의원이 수술을 맡게 되고, 정 의원은 마치 운명처럼 친구 민박사의 부탁으로 국회의원의 수술과 바꾸게 된다. 그리고 영훈의 엄마는 수술 후 도주한 것으로 알려진 채 식물인간으로 지내게 된다. 그때부터 영훈은 정 의원에게 아들처럼 길러진다. 또 그곳에서 정 의원의 네 딸 혜정, 유진, 유미, 유선을 만나게 된다. 유진에 대한 영훈의 감정은 남달랐으나 쉽게 마음을 열 수 없었다. 혜정은 그와 비슷한 처지로 배다른 자식이면서도 착한 성품을 가져 그에겐 친구와 같은 존재가 된다.

15년 후, 각자 의사로 성장한 영훈, 유진과 희생적인 간호사 혜정은 부모에게 물려받은 상처를 자신들의 사랑으로 덮으려하는데...

출연진[편집]

참고 사항[편집]

  • 황수정이 맡았던 혜정 역은 당초 김지수가 낙점됐으나 제작진이 조용하고 품위 있는 캐릭터인 혜정 역에 황수정이 더욱 적격이라고 판단해 촬영 임박에도 불구하고 배역 교체를 단행했다[1].
  • 하지만 드라마 촬영 내내 황수정과 스태프간의 불협화음이 끊이지 않았다.[2].


문화방송 수목 미니시리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네 자매 이야기
(2001년 6월 13일 ~ 2001년 8월 16일)
  1. “[방송가] 황수정.채림, MBC '네 자매 이야기' 캐스팅”. 매일경제. 2001년 5월 14일. 
  2. “[황수정] '끊임없는 불협화음'. 한국일보. 2001년 6월 1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