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석 (연출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auteur.png
이진석
작가 정보
출생 1958년 1월 22일
대한민국
직업 프로듀서(제이에스픽쳐스)
국적 대한민국
주요 작품
영향

이진석대한민국 MBC 드라마본부의 PD 출신으로 현재 제이에스픽쳐스 대표이며 《별은 내 가슴에》를 통해 자회사 MBC 프로덕션에 적을 뒀고 그 이후 차기 연출작으로 선택한 《사랑》까지 이 회사에 몸담았는데 한때 아세아네트워크 이적설이 있었지만 이 회사가 SBS에 납품해야 한다는 이유 탓인지 스스로 포기했으며[1]별은 내 가슴에》는 동화 《콩쥐팥쥐전》과 일본 만화 《캔디 캔디》를 섞은 듯한 줄거리라는 비난을 샀고 여러 차례 호화 사치스런 장면을 내보내어 방송위원회로부터 경고를 받아[2] 1997년 최악의 드라마 3위에 선정[3], 《사랑》은 남편을 잃은 연상의 여성과 연하의 남성의 이야기를 통해 거스를 수 없는 운명적인 사랑의 이야기를 그려내고자 했지만 1~2회 시청률이 10%대에 머문 데다[4] 동시간대 KBS 2TV 《맨발의 청춘》이 첫 회부터 30%대를 넘어서자 MBC가 3∼4회 대본을 임의로 수정한 데다 5회부터 작가를 정식 교체하는 한편 10대를 겨냥한 트렌디 드라마로 변질됐으며 이 과정에서 1998년 최악의 드라마 8위에 선정되는 불명예를 안았다. 그 뒤, 2000년 MBC 수목 미니시리즈 《이브의 모든 것》을 통해 MBC 프로덕션에 또다시 적을 뒀으며 이에 앞서 동료 연출자 정세호 PD와 함께 제이에스픽쳐스를 공동으로 설립했으나[5] 정세호 감독이 개인적인 사정 때문에 회사를 떠난 뒤 본인(이진석)과 전 KBS 편성본부 전문위원 출신 최상식씨 공동 대표로 구성됐지만[6] 제이에스픽쳐스는 그 이후 외주제작한 KBS 2TV 드라마 《결혼합시다》 《그녀는 짱》의 잇다른 실패 뒤 최상식씨가 회사를 떠난 후 이진석 대표 단독으로 꾸며가고 있다.


학력[편집]

경력[편집]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수상 경력[편집]

  • 2010년 대한민국 콘텐츠 어워드 방송영상 그랑프리부문 문화체육관광부장관표창
  • 2011년 제2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표창

각주[편집]

  1. 이무경 (1997년 9월 23일). “프리선언 스타PD'몸값도 뜨네'. 경향신문. 2019년 5월 23일에 확인함. 
  2. 김종태 (1997년 4월 7일). “소비·향락 흥청대는 안방극장”. 한겨레신문. 2019년 5월 23일에 확인함. 
  3. 허엽 (1997년 12월 1일). “기자들이 뽑은 97 베스트프로 「용의눈물」다큐 「일요스페셜」 최악프로엔 드라마 「예감」”. 동아일보. 2019년 5월 23일에 확인함. 
  4. 윤여수 (2016년 2월 2일). “[스타 그때 이런 일이] 장동건 주연 MBC ‘사랑’…시청률 18%에도 작가 교체”. 스포츠동아. 2019년 5월 23일에 확인함. 
  5. 김기철 (1999년 11월 28일). “[방송] 간판급 ‘스타 PD’손 잡았다”. 조선일보. 2019년 5월 23일에 확인함. 
  6. 이종도 (2002년 11월 11일). "외주제작드라마 소수 독점 심화" / 5개社가 68%나… 간접광고등 부작용 만연”. 한국일보. 2019년 5월 23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