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희 (가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music.png
김상희
160807 Kim, Sang-Hee.png
2016년 8월 7일 부산 현인가요제에서 김상희
기본 정보
본명 최순강
출생 1943년 3월 29일(1943-03-29) (76세)
일제 강점기 일제 강점기 경성부
(現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직업 가수, 방송인
활동 시기 1961년 ~ (현재)
배우자 유훈근

김상희(金相姬, 본명 : 최순강(崔順江), 1943년 3월 29일 ~)는 대한민국의 가수이다.[1] 고려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하였고, 고려대학교 1학년에 재학 중이던 1961년 가수로 데뷔, 1965년부터 활동하였다.[2] 1971년 TBC 가요대상, 1973년 제1회 대한민국방송가요대상 여자가수부문, 1977년 도쿄 요요기 공원에서 열린 동경 국제 가요제에서 "즐거운 아리랑"을 부르며 특별상을 수상했다. 현재는 한국방송예술진흥원의 학장 및 한국교통방송의 DJ로 활동 중이다. 1999년에는 아들의 병역비리에 가담한 것으로 알려져 물의를 빚었다.[3][4]

히트곡으로 〈코스모스 피어있는 길〉, 〈울산 큰애기〉, 〈대머리 총각〉, 〈경상도 청년〉, 〈금산 아가씨〉 등이 있다.

각주[편집]

  1. 김상희는 예명이고, 본명은 최순강이다.
  2. 처음 리사이틀 갖는 金相姬, 《경향신문》, 1970.1.17.
  3. 돈으로 때운 국방의무 "1999년 4월 28일 동아일보 참조"
  4. <초점> `有錢免除' 병역면제 비리 실태 "1999년 4월 27일 연합뉴스 참조"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