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레타 가르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그레타 가르보
Greta Garbo
본명 그레타 로비사 구스타프손
출생 1905년 9월 18일
스웨덴 스톡홀름
사망 1990년 4월 15일 (84세)
미국 뉴욕
국적 스웨덴, 미국
직업 배우
활동 기간 1920년~1941년

그레타 가르보(스웨덴어: Greta Garbo, 1905년 9월 18일 ~ 1990년 4월 15일)는 스웨덴 출신 미국의 배우이며, 영화계 역사에서 가장 유명한 배우들 중의 하나였다. 그는 비극으로 인생이 끝난 이해할 수 없는 여성에 대한 묘사로 알려졌다. 또한 무성과 음성 영화들에서 동등한 성공을 거둔 스타들 중의 하나였다.

그레타 로비사 구스타프손(스웨덴어: Greta Lovisa Gustafsson)이란 본명으로 스톡홀름에서 출생하였다. 1924년 스웨덴 영화 <예스타 베를링의 이야기>에 데뷔하였다가, 1925년 미국으로 건너간다. 거기서 <살과 악마> (1926), <사랑> (1927), <사건의 여성> (1928) 같은 무성 영화들에 출연하였다.

그의 최고 음성 영화들은 <로맨스> (1930), <애나 크리스티>와 <마타 하리> (1931), <그랜드 호텔> (1932), <크리스티나 여왕> (1933), <애나 카레니나> (1935)와 <카밀> (1937) 등이 있다. 그의 첫 코미디 영화는 <니노치카> (1939)였다. 가르보는 자신의 사생활에 대한 격렬한 욕망으로 널리 알려졌다.

자신의 전성기에 설명도 없이 배우 생활을 접었으며, 조용한 은퇴 생활을 보냈다. 1941년 "마나님은 얼굴이 둘"이라는 영화를 최후로 은퇴 후, 전 세계에서 빗발같이 쏟아지는 출연교섭을 완강히 거절하여 유유자적하였다. 한때는 헐리우드로 그를 끌어들인 모리스 스테라 감독, 미남 배우 죤 길바트, 명지휘자 스토코프스키 등과도 로맨스에 대한 소문이 퍼졌기도 하였으나 끝내 독신주의의 신비로운 베일 속에 파묻혀 그 누구에게도 결혼을 허락하지 않았다. 스테라 감독이나 길바트를 자살시킨 원인도 이러한 가르보의 냉엄한 매력이었다는 소문도 많다. 가르보는 그가 헐리우드에서 번 막대한 수입을 셋트와 함께 모국 스웨덴에 보내어 유리한 투자를 하며 살았다. 55세였던 1960년에도 아직 스크린에서 활약할만한 육체적 조건을 갖추고 있었다.[1] 1990년 4월 15일 뉴욕에서 사망하였다.

각주[편집]

  1. “聖林女優의 三元祖”. 동아일보. 1960년 6월 27일.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