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화인민공화국의 경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중화인민공화국은 2010년 이후로 미국에 이어 세계 2위의 경제 대국이자, 지난 30년 넘게 약 10%의 고른 성장률을 보이는,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주요 경제국이다. 중국은 최대 수출국이자 세계에서 두 번째로 가장 많이 수입을 하는 나라이기도 하다. 덩샤오핑에 의한 자본주의 경제제도 도입 등의 개혁 개방 이후, 중화인민공화국 경제는 급속히 발전하여 ‘세계의 공장’이라고도 불리고 있다. 국내 총생산(PPP)은 2010년 기준으로 $7,518(세계에서 93위, 국제통화기금 자료)로 집계되었다. 중국의 해안 지역도 더 많은 산업화가 진행되는 경향을 보이고 있는 반면 후배지들은 덜 발전되어 있다. 중국의 경제적 중요성은 날로 커가고 있으며 국가 경제의 구조와 체질에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1][2]

역사[편집]

  • 배경: 중화사상의 성장과 몰락
  • 1949-1978년: 대약진 운동
  • 1978-1990년: 개혁개방
  • 1990-2000년: 조대방소(抓大放小) 정책
  • 2000-2010년
  • 2010년-현재: 정신정치(사고정치)와 지식경제

주석[편집]

  1. 2011 presentations on the state of the Chinese economy (USC US-China Institute's YouTube channel)
  2. 2011 USC US-China Institute conference on the State of the Chinese Economy, complete schedule and presentations

참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