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력 발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조력 발전(潮力發電)은 바다의 밀물과 썰물의 차이를 이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것이다. 조석현상으로 인해 해면 높이의 차이가 생기게 되고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위치에너지의 차이를 전력으로 변환하는 발전방식이다. 조석발전이라고도 한다.

기본 원리는 조류가 밀려드는 동안 수문이 열려 저수지가 채워지고, 만조(滿潮)일 때는 수문이 닫힌다. 유입한 바닷물을 높은곳의 저수지에 가두어 두었다가, 간조(干潮)와 같이 터빈을 작동시킬 만큼 충분한 낙차(落差)를 얻을 때 물을 방수하여 발전기를 회전시키는 원리이다. 즉 저수지로 흘러들어온 조류로 터빈을 작동시켜 발전하는 방식이므로 조력 발전이라고 부른다.

실제적으로는 조차가 큰 강 하구나 만에 방조제를 건설하여 조지를 만들고 방조제 안과 밖의 수위차를 이용하여 발전한다. 발전 방식은 대체로 수력 발전과 비슷하다. 위치에너지는 조지의 면적과 조차의 제곱에 비례한다. €€€€

조력 발전의 유망성[편집]

조력 발전은 입지조건이 제한되는데, 에너지원이 무제한·무한정이고 공해의 원인이 되지 않기 때문에 장차 유망한 발전방법이다. 하지만 그 지역에서 많은 양의 전기를 얻을 수 있으나, 조력 발전은 계절에 따라 주기적으로 수행되며 변동되는 단점이 있다.

건설이 검토되고 있는 곳으로는 한국인천만, 미국북부의 파사마쿼디만, 최대조차가 약 16m인 캐나다 펀디만, 프랑스생미셸만 등 외에 아르헨티나·소련 등이 있으며, 구소련키스라야만 등은 건설공사가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출처 필요]

Wind-turbine-icon.svg
재생 가능 에너지
태양
태양 에너지
태양광 발전 · 태양열 발전
수력
수력 발전
소수력 발전 · 유역변경식 발전 · 양수 발전 · 유입식 발전 · 저수지식 발전 · 조력 발전 · 조정지식 발전 · 파력 발전
생물과 부산물
바이오매스
바이오 연료
조산 운동
지열 발전
바람
풍력 발전

세계의 조력 발전소[편집]

본격적인 조력발전소가 건설되어 가동하기 시작한 것은 제2차 세계대전 후이다.

  • 구소련 : 1969년, 백해(白海) 부근에 약 1,000kW 용량의 조력발전소를 건설했다.

세계 최초의 조력 발전소[편집]

현재 세계 최초의 조력 발전소는 1967년 프랑스에 완공된, 랑스 조력 발전소 이다. 24MW용량의 발전기가 10대 설치되어, 총 240MW급 조력 발전소 이다.

대한민국의 조력 발전소[편집]

한편 대한민국에서는 한국수자원공사시화호 방조제에 총 시설 용량 254MW급의 조력 발전소를 지었다. 현재 2014년기준으로, 시화호에 있는 조력 발전소가 세계 최대규모의 조력 발전소 이며, 세계에 몇안되는 조력 발전소중 하나이다. 또한, 520MW급의 가로림만 조력 발전소2011년 착공 및 2014년 완공을 계획하고 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