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용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지용
Lee Ji-yong Portrait.jpg
백작
재위 1910년 ~ 1928년
후임자 이영주
배우자 이옥경
자녀 이해충
부친 이재긍 (양부)
이희하 (생부)
친척 조선 고종 (당숙)
출생 1870년
조선 조선
사망 1928년
일본 제국 일본 제국 조선 경성부

이지용(李址鎔, 1870년 ~ 1928년)은 조선의 왕족이자 대한제국의 황족, 관료이다. 을사오적 중 하나이며, 을사 조약 체결 당시 내부대신이었다. 자는 경천(景天), 호는 향운(響雲)이다. 본관은 전주이다.

흥인군 이최응의 손자이자 흥선대원군 이하응의 종손이다. 고종의 5촌 조카였다.

생애[편집]

이지용은 조선의 왕족으로 황실의 근친이었다. 남연군의 증손이자 흥선대원군의 셋째 형 흥인군 이최응의 손자로, 이희하(李熙夏)의 아들로 태어났으나, 이재긍(李載兢)에게 입양되었다. 고종 황제에게는 오촌 조카가 된다.

1887년 문과에 급제하였고, 1895년 칙명을 받아 일본을 유람하고 돌아왔으며, 경상감찰사, 황해감찰사를 거쳐 궁내부 협판을 역임하다가 1901년 주일 공사를 지냈다. 1903년 10월 무렵부터 일본 측과 협상하여 대한제국이 일본을 돕도록 하는 데 힘썼으며, 1904년 2월 외부대신으로 일본 공사 하야시 곤스케로부터 1만 엔을 받고 한일의정서를 조인에 협조했다. 나중에 법부대신, 판돈녕부사 등을 거쳐 1905년 내부대신으로 을사 조약에 찬성, 조인에 서명함으로써 을사오적의 하나가 되었다. 한일 병합 조약 체결 후, 일본 정부로부터 훈1등 백작 작위를 받고 조선총독부 중추원 고문에 임명되었다.[1]

이지용은 정 3위 훈 1등으로 1928년 사망했으며, 그의 작위는 이영주(李永柱)가 그해 습작하였다.

사후[편집]

2002년 민족정기를 세우는 국회의원모임이 발표한 친일파 708인 명단2008년 민족문제연구소에서 친일인명사전에 수록하기 위해 정리한 친일인명사전 수록예정자 명단에 모두 선정되었고, 2007년 대한민국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가 발표한 친일반민족행위 195인 명단에도 들어 있다.

일제 강점기에 조선귀족 가운데서도 가장 부유하게 살았다는 말이 전해진다.[2] 2007년 11월 22일 친일반민족행위자재산조사위원회는 이지용의 재산에 대해 국가 귀속 결정을 내렸다.[3]

가족관계[편집]

  • 조부: 이최응(李最應, 1815년 ~ 1882년)
    • 생부: 이희하(李熙夏)
    • 양부: 이재긍(李載兢)
    • 부인: 이옥경(李玉卿) 혹은 이홍경(李洪卿)[4]
      • 장남: 이해충(李海忠, 1888 ~ 1923)
        • 친손자: 이문주(1912년)
        • 친손녀: 이갑경(1914년)
        • 친손자: 이경주(1917년)
        • 양손자: 이영주(李永柱, 1918년)
          • 증손녀: 이길자(1941년)
          • 증손자: 이혜옥(1942년)
          • 증손녀: 이명희
          • 증손자: 이우인(1948년)
          • 증손자: 이우용(1950년)
        • 친손자: 이홍주
      • 차남: 이해문(1903년)
        • 손녀: 이해주(1923년)
        • 손자: 이석주(1937년)
        • 손녀: 이계자(1939년)
        • 손자: 이경자(1941년) - 행방불명
        • 손자: 이철주(1946년)
      • 장녀: 이효경(1909년)

양아버지 이재긍은 원래 큰아버지이다. 부인 이옥경은 원래 성이 홍씨이나 일본 풍습에 따라 남편과 같은 성으로 바꾸었다.[5]

참고자료[편집]

  •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 (2007년 12월). 〈이지용〉, 《2007년도 조사보고서 II - 친일반민족행위결정이유서》, 30~52쪽쪽. 발간등록번호 11-1560010-0000002-10
  • 반민족문제연구소 (1993년 2월 1일). 〈이지용 : 나라를 판 돈으로 도박에 미친 백작 (서영희)〉, 《친일파 99인 1》. 서울: 돌베개. ISBN 978-89-7199-011-7

주석[편집]

  1. 김삼웅 (1995년 7월 1일). 《친일정치 100년사》. 서울: 동풍. ISBN 978-89-86072-03-7
  2. 연성숙 (1960년 3월). 日帝韓人貴族의 近況. 《진상》.
  3. 임은진 기자. "왕족 이해승 등 친일파 재산 410억 국가귀속 - 이해승ㆍ이지용ㆍ유정수ㆍ고희경ㆍ민영휘ㆍ민병석ㆍ송병준ㆍ한창수 등", 《연합뉴스》, 2007년 11월 22일 작성. 2007년 11월 22일 확인.
  4. 황현, 매천야록 - 을사년
  5. 이이화 (2004년 5월 1일). 〈제2부 조선은 없다 - 작위를 받는 친일파〉, 《한국사 이야기 20 (우리 힘으로 나라를 찾겠다)》. 서울: 한길사. ISBN 89-356-5159-1

관련 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