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코얀 MiG-31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MiG-31
MiG-31 Foxhound.jpg
종류 전투기(요격기)
첫 비행 1975년 9월 16일
도입 시기 1981년 5월 6일
주요 사용자 소련 소련 공군
러시아 러시아 공군
카자흐스탄 카자흐스탄 공군
생산 대수 500

MiG-31(키릴 문자: МиГ-31, 나토 코드네임 폭스하운드)은 MiG-25를 대체하기 위해 개발된 고속의 요격 전투기이다. 최대이륙중량 36톤인 F-15K 보다 무거운 46톤이다.

개요[편집]

MiG-25 Foxbat는 놀라운 속도때문에 서방진영이 패닉에 빠졌지만, 높은 속도, 고도와 상승율만을 위해서 중요한 성능들을 희생시킨, 매우 제한적인 전투기였다. 그것은 요격 속도에서 자유로운 기동이 거의 불가능했고, 저고도에서 날기가 힘들었으며, 연료소비가 심한 터보젯 엔진은 초음속상태에서 매우 짧은 전투행동반경을 결과했다. 레이더는 ECM을 뚫을 정도로 강력한 파워를 가졌지만, 룩다운 능력이 없어서 저고도 목표물을 탐지할 수 없었다. 폭스배트는 요격기보다는 정찰기로서 더 유용했다. 그리고 1970년대 중반까지 나토의 비행기들 특히 B-1폭격기와 순항미사일에 대응하기엔 명백히 부적합했다. 폭스배트를 대체하는 개발은 1975년 8월 16일에 처녀비행을 한 Ye-155MP로 시작되었다. 비록 정면에서 보면 MiG-25와 거의 흡사한 모양이지만, 후방 조종석을 위해 동체를 더욱 길게 했고 전체적으로 새로운 디자인이었다. 소련의 제조상의 한계는 폭스벳이 니켈 강철을 80%나 사용할 수 밖에 없게 했다. Ye-155MP는 자체중량을 줄이기 위해서, 티타늄을 16%로 두 배 사용했고, 알루미늄 함량을 세 배 올려 33%까지 사용했다.

전투력[편집]

MiG-31은 공대지 능력은 전무하지만 근접전에서 F-22와 상대할 수 있을 정도로 공중전 성능이 막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언론보도[편집]

2009년 3월 초, 미국 국방정보국(DIA)의 마이클 메이플스 국장(육군 중장)이 미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가까운 시일에 시리아가 미그-31E와 미그-29M을 도입할 것이라고 말했다.[1]

제원(MiG-31)[편집]

일반 특성[편집]

  • 승무원: : 2명 (조종사 및 화기관제사)
  • 길이: 22.69 m
  • 날개 폭: 20.46 m (44 ft 2 in)
  • 높이: 6.15 m (20 ft 2 in)
  • 날개 넓이: 61.6 m² (663 ft²)
  • 공체 무게: 21,820 kg (48,100 lb)
  • 선적시 무게: 41,000 kg (90,400 lb)
  • 최대 이륙 중량: 46,200 kg (101,900 lb)
  • 동력: 소련제 D-30F6 엔진 2기,

성능[편집]

  • 최대 속도: 1,500 km/h (930 mph) clean at sea level; 3,000 km/h (1,860 mph) at altitude
  • Combat radius: 720 km (450 mi)
  • Ferry range: 3,300 km (2,050 mi)
  • Service ceiling: 20,600 m (67,600 ft)
  • Rate of climb: 12,500 m/min (41,000 ft/min)
  • Wing loading: 666 kg/m² (136 lb/ft²)
  • Thrust/mass ratio: 0.85:1

무장[편집]

주석[편집]

  1.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02578834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