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비시 A6M 영식 함상 전투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미쓰비시 A6M
[[파일:A6M3 Zero N712Z.jpg|300px]]
종류 비행기의 종류
첫 비행 1939년 4월 1일
도입 시기 1940년
퇴역 시기 1945년
주요 사용자 일본 제국 해군 , 중국 공군
타이 공군
생산 시기 1940년 ~ 1945년
생산 대수 10,939
개발 원형 미쯔비시 A5M
파생형 나카지마 A6M2-N

미쓰비시 A6M 영식 함상 전투기(三菱零式艦上戰鬪機, 일본어: 三菱零式艦上戦闘機 (みつびしれいしきかんじょうせんとうき), 영어: Mitsubishi A6M Zero)는 1940년부터 1945년까지 사용된 일본 제국 해군 항공대의 경량급 전투기이다. 호리코시 지로가 설계했고, 미쓰비시 중공업이 생산했다. A6M이라는 제식 번호는 전투기를 의미하는 A, 6번째 모델을 의미하는 6, 미쓰비시에서 생산되었다는 것을 의미하는 M이 결합된 것이다. A6M은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연합군에게서는 주로 제로라고 불렸다. 해군의 무리한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조종석의 장갑판을 떼어 버리고 연료탱크 봉합 장치도 생략하여, 동시대의 유럽에서 생산되었던 것에 비해 출력이 떨어지는 925마력짜리 엔진으로도 장거리 항속 능력과 기동력을 갖출 수 있었다.

A6M이 도입될 당시, 뛰어난 기동성과 상승속도, 긴 항속거리, 높은 고도에서 전투가 가능한 능력 등으로 놀라운 성과를 보여 연합군 조종사에게 공포의 대상이 되었다.[1][2][3]

하지만 알래스카의 외딴 섬에서 추락한 A6M 1기(아쿠탄 제로)가 거의 손상을 입지 않은 채로 미국측에 의해 획득되고, 미국에서는 이 비행기를 정밀 분석하여 몇가지 특징을 분석한다.

  1. 제로센은 선회반경이 무척 짧으므로 절대로 이 비행기와 꼬리물기(도그파이팅, Dog fighting)을 시도하지 말라.
  2. 이 비행기는 부족한 엔진 출력으로 높은 기동성을 내기 위해 구조적 강도를 희생 시켰기 때문에 급강하 능력이 떨어지므로 제로센에게 꼬리를 물릴 경우 급강하 하여 회피하면 벗어날 수 있다.

특히 진주만 공급 이전부터 중국에서 제로센과 전투경험을 쌓던 플라잉타이거즈로부터 제로센을 효과적으로 상대할 수 있는 타치-위브 전술을 소개 받아 이를 도입하는데, 이는 제로센에게 꼬리를 물린 두 대의 P-40이 서로 반대 방향으로 접근하여 교차하면서 상대방의 꼬리를 물고 있는 제로센을 공격하는 전술이었다. 특히 제로센은 기체 강도가 약했기 때문에 기총 몇발만 명중 시키면 격추시킬 수 있었으므로 타치위브 전술이 매우 효과적으로 사용되었다.

그리고 미드웨이 해전 이후 일본은 숙련된 파일럿을 대거 잃게 되는데, 일본의 파일럿 양성 체계는 애시당초부터 소수정예식으로 운영되었기 때문에 우수한 전투기 조종사를 대거 양성하는 미국에 비해서 파일럿의 기량도 뒤처지게 되었다.

또한 엔진 출력이 떨어지고 기동성이 낮은 그러먼 F4F 와일드캣이나 P-40 이외에 F-6F 헬켓, 코르세어, P-38 라이트닝 같은 신형 전투기가 도입되자 제로센은 공포의 대상에서 손쉬운 먹잇감으로 전락하고 말았다. 이들 미국의 신형 전투기들은 A6M보다 훨씬 강한 엔진을 가지고 두터운 장갑을 장비하고도 훨씬 빠른 상승속도, 급강하 능력 등을 이용하여 제로센을 손쉽게 제압하였다.

일본도 A6M을 개량하려고 하였으나 미국이나 유럽보다 항공기 개발 기술이 부족하여 항공기 개량 경쟁에서 뒤처지게 되었고, 부족한 방어력을 보충하려 조종사 장갑판과 연료봉합장치를 추가하였으나 약한 엔진 때문에 오히려 기존의 뛰어난 기동력과 긴 항속거리 마저 훼손되었다. 또한 A6M을 대체할 신형 전투기 개발도 지지부진 하였다. 결국 1942년 미드웨이 해전에서 베테랑 파일럿을 대량으로 잃은 일본은 급격히 무너지기 시작하였다. 1943년부터는 대량으로 배치되기 시작한 신형 미군 전투기에게 완전히 성능적 열세에 놓였다. 미쓰비시 A6M은 1944년에는 구식이 되었지만 생산은 계속되었으며, 태평양 전쟁 말에, 가미카제 작전에 이용되었다.

이름[편집]

제로라는 이름은 일본군이 사용한 명칭 "영식 함상 전투기"에서 유래하여 전 세계적으로 알려진 이름이다. 여기서 0은 A6M이 도입된 때인 일본 건국 2600년 (서기 1940년)의 마지막 숫자를 따서 붙여졌다. 일본에서는 비공식적으로 제로-센(일본어: ゼロ戦 (ぜろせん))과 레이-센(일본어: 零戦 (れいせん))이라는 이름으로 불렸다. 일본군 조종사들은 A6M을 주로 "제로-센"이라고 불렀다. (영어 단어 "zero"와 프랑스어 단어 "zéro"는 19세기 말 영국과 프랑스의 기술자에 의해 전래되었다.)

운용국[편집]

주 운용국

일본 일본

타이 타이

2차 대전 중 포획한 전투기 사용

중화민국 중화민국

프랑스 프랑스

인도네시아 인도네시아

미국 미국

성과[편집]

A6M2 Zero 함상 전투기는 태평양초반 많은 성과를 거두었다.

미 해군이 운용하던 F-4F 와일드캣 함상 전투기보다 뛰어난 기동성으로 일본이 전쟁초기에 항공 전투력을 압도했다.

또 노획한 A6M3 Zero 전투기로 기체구조를 알아챈 미 해군이 효과적인 전술을 도입하자 곧 위력을 잃었으며 이후 F-6F 헬캣 전투기 등을 만들면서 고성능의 전투기들을 내보이자 성능적으로 완전히 열세에 놓이게 된다.

그러자 A6M3 Zero 전투기에서 장갑을 강화시킨 A6M5 Zero 전투기를 내세웠다.

베테랑 파일럿이 조종하는 A6M Zero 전투기는 저고도 도그파이팅에서는 위협적이었다고 한다.

제원 (A6M2 0식 21형)[편집]

일반[편집]

  • 승무원: 1
  • 길이: 9.06 m (29 ft 9 in)
  • 날개폭: 12.0 m (39 ft 4 in)
  • 높이: 3.05 m (10 ft 0 in)
  • 날개 면적: 22.44 m² (241.5 ft²)
  • 공 중량: 1,680 kg (3,704 lb)
  • 탑재 중량: 2,410 kg (5,313 lb)
  • 종횡비: 6.4

성능[편집]

  • 최고 속력: 533 km/h (287 knots, 331 mph) at 4,550 m (14,930 ft)
  • 항속 거리: 3,105 km (1,675 nm, 1,929 mi)
  • 상승고도 10,000 m (33,000 ft)
  • 상승률: 15.7 m/s (3,100 ft/min)
  • 날개 면적당 탑재 중량: 107.4 kg/m² (22.0 lb/ft²)
  • 엔진: 1× 나카지마 사카에 12 방사형 엔진, 709 kW (950 마력)
  • 추력대 중량비: 294 W/kg (0.18 hp/lb)

무장[편집]

  • 기총:
    • 2× 7.7 mm 97형 기관총. 개당 500발의 탄환을 탑재
    • 2× 20 mm 99형 기관포. 날개에 장착, 개당 60발의 탄환 탑재.
      7.7mm구경과 20mm구경 탄환의 발산
  • 폭탄:
    • 2× 60 kg (132 lb) 폭탄 혹은
    • 1× 가미카제 공격용 250kg 폭탄

함께 보기[편집]

주석[편집]

  1. Hawks, Chuck. The Best Fighter Planes of World War II. Retrieved: 18 January 2007.
  2. The American and Japanese Air services Compared. Retrieved: 18 January 2007.
  3. Mersky, Peter B. (Cmdr. USNR). Time of the Aces: Marine Pilots in the Solomons, 1942-1944. Retrieved: 18 January 2007.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