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V/AIDS의 경제적 영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1960년과 2012년 사이에 심각한 타격을 입은 일부 아프리카 국가의 기대 수명 변화.
  케냐

후천면역결핍증후군는 기용할 수 있는 인적 자본을 줄여서 경제 성장에 영향을 준다.[1] 개발도상국에서 구할 수 있는 적절한 예방, 영양, 건강 관리 및 의약품이 없어서 많은 사람들이 AIDS로 사망하고 있다. 후천면역결핍증후군에 걸린 사람들은 일을 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치료가 필요하다. 이 때문에 AIDS 인구가 많은 국가에서는 아기의 수가 줄며 사회가 붕괴될 수 있으며, 감염률이 높은 일부 지역에서는 전염병으로 인해 나이 든 조부모가 키우는 고아가 많아졌다.[2]

사망률이 증가하면 일에 숙련된 인구와 노동력이 감소하며,[2] 감소되고 남은 노동력은 일에 관한 지식과 경험이 적은 젊은 사람들이 대부분일 것이다. 아픈 가족을 돌보기 위한 근로자의 휴가나 병가의 증가는 생산성을 더욱 떨어뜨리며, 사망률의 증가는 수입 감소와 부모의 죽음을 통해 인적 자본과 투자를 만들어내는 체계를 약화시킨다.[2] 전염병이 진행됨에 따라 감염자의 연령 프로필이 증가할 것이지만 정점은 생산 가능 인구 내에서 유지될 것으로 예상되며, 여성은 HIV에 불균형적으로 감염되어서 교육과 같은 많은 수의 여성이 모이는 일들은 HIV에 의해 경제적인 영향을 받는다.[3]

각주[편집]

  1. Bell C, Devarajan S, Gersbach H (June 2003). “The Long-run Economic Costs of AIDS: Theory and an Application to South Africa” (PDF). 《Policy Research Working Paper》. 2020년 9월 9일에 확인함. 
  2. 그리너 R (2002). 〈에이즈 거시경제적 영향〉. 《최신 기술: AIDS 및 경제》. 49–55쪽. 
  3. Risley, Claire L.; Drake, Lesley J.; Bundy, Donald AP (2012년 11월 16일). “HIV와 항레트로바이러스 요법의 경제적 영향 유병률이 높은 지역의 교육 공급에 관한”. 《PLOS ONE》 7 (11): e42909. Bibcode:2012PLoSO...742909R0. doi:10.1371/journal.pone.0042909. PMID 23173030.  다음 글자 무시됨: ‘pm2909R’ (도움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