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1959~2015년 기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enterprise.png
주식회사 하나은행
Hana Bank Skorea 2010-crop.jpg
형태 주식회사, 대기업
산업 분야 금융
창립 1959년 12월 1일
후신 KEB하나은행
해체 2015년 9월 1일
분할 신용카드사업부문: 하나카드㈜ (2009.11.2)
이전 상호 ㈜서울은행 (1959 ~ 1976)
㈜서울신탁은행 (1976 ~ 1995)
㈜서울은행 (1995 ~ 2002)
시장 정보 비상장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본사 소재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중구 을지로 55(을지로2가)
사업 지역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대표자 김병호
사업 내용 국내은행
자본금 1,147,404,000,000원 (2014)
영업이익 913,143,000,000원 (2014)
순이익 856,419,000,000원 (2014)
자산총액 172,455,354,000,000원 (2014)
주요 주주 하나금융지주: 100%
모기업 하나금융지주
종업원 9,159명 (2014)
웹사이트 http://www.hanabank.com/

주식회사 하나은행(영어: Hana Bank)은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중구 을지로2가에 본사를 두고 있는 시중은행으로 하나금융지주의 자회사였다가 2015년 9월 1일 한국외환은행과 합병하여 KEB하나은행이 되었다.

역사[편집]

1959년 12월 서울 지역을 영업구역으로 하는 지방은행으로 시작했으며 1962년 4월 부산 중구 남포동부산지점의 신설 승인을 받아 시중은행으로 전환했다. 1976년 8월 신탁은행과 합병하여 서울신탁은행으로 행명을 변경했다가 1995년 6월부터 서울은행으로 행명을 환원했다. 1997년 외환 위기 때 경영 부실로 공적자금을 지원받은 이후 해외 매각이 추진되었으나 제일은행과 달리 답보 상태에 머물렀다. 이후 2002년 12월 서울은행을 존속법인으로 하여 하나은행과 대등합병했다. 2015년 9월 통합 KEB하나은행이 출범하였는데 존속법인을 한국외환은행으로 하게 되면서 서울은행 법인 자체는 완전히 소멸하였다.

연혁[편집]

  • 1959년 12월 : 서울은행 창립
  • 1976년 8월 : 신탁은행을 흡수합병하여 서울신탁은행 출범
  • 1995년 6월 : 서울은행으로 상호 변경
  • 2002년 12월 - 서울은행과 하나은행이 합병하여 통합 하나은행 출범. 서울은행을 존속법인으로 하여 하나은행과 서울은행이 합병하여 통합 하나은행 출범.
  • 2005년 12월 - 하나은행 상장폐지, 하나금융지주 상장, 하나금융그룹 출범
  • 2009년 11월 - 하나카드 분사
  • 2010년 2월 - 하나SK카드로 사명 변경
  • 2014년 12월 - 하나SK카드와 외환카드가 합병하여 하나카드 출범
  • 2015년 9월 - ㈜한국외환은행에 피흡수합병. ㈜한국외환은행, 주식회사 하나은행으로 상호 변경.

영업점[편집]

국내[편집]

  • 지점 및 출장소 : 646개소
  • 기업영업점 : 14개소
  • 365 자동화코너 - 지점내외 포함 총 4285개소 [1]

국외[편집]

현재 싱가포르, 홍콩, 미국 뉴욕, 일본 도쿄, 인도 뉴델리, 베트남 호치민,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총 7여 개국에 7개의 지사 및 지점이 있는데, 중국인도네시아는 현지 법인이 따로 있으므로 아래와 같이 참고하길 바란다.

  • 하나은행(중국 현지 법인)유한공사 : 13개소
  • PT Bank Hana : 19개소

주요 업무[편집]

예금, 가계대출, 기업대출, 신탁, 하나카드, 현대체크카드, 국제외환 업무, 방카슈랑스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1. “하나은행 영업점 안내”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