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피칼리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music.png
트로피칼리아
장르 뿌리사이키델릭 록, 사이키델릭 팝, 보사노바, 삼바, 파두, 바로크 팝
문화 뿌리1960년대 후반 브라질 북동부 지방
파생 장르MPB[1]
하위 장르
삼바 록

트로피칼리아(Tropicália)는 1960년대 후반에 생겨난 브라질의 예술 운동이다. 음악이 그것의 주요한 표현이었지만, 그것이 영화, 연극, 시와 같은 다른 예술 형태들을 감싸고 있기 때문에, 그 운동은 단지 그렇게 표현되지 않았다. 트로피칼리아는 브라질 전통과 외국의 전통과 양식을 혼합한 브라질 장르를 혼합한 것이 특징이다.

트로피칼리아라는 용어는 브라질이 "열대 천국"이라는 이미지를 가지고 놀았다는 점에서 여러 가지 의미가 있다.[2] 트로피칼리아는 "사회사에 대한 성찰의 장"으로 제시되었다.[3] 오늘날 트로피칼리아는 주로 브라질아프리카 리듬영국미국사이키델리아, 팝 록과 융합시킨 운동의 음악파와 관련이 있다.

각주[편집]

  1. “Tropicalia”. AllMusic. All Media Network. 2015년 11월 7일에 확인함. 
  2. Veloso, Caetano, Barbara Einzig, and Isabel de Sena. 2003. Tropical truth: a story of music and revolution in Brazil.
  3. Perrone, Charles A. "Nationalism, Dissension, and Politics in Contemporary Brazilian Popular Music." Luso-Brazilian Review 39, no. 1 (2002): 65-78. http://www.jstor.org/stable/3513834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