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세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영세교(靈世敎 / 永世敎)는 최태민이 창시한 대한민국사이비 종교이다.[1] 1970년대 초 불교·기독교·천도교를 종합하여 만들어졌으며, ‘나무자비 조화불’을 외우면서 본래의 신체를 회복하여 신이 되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2][3] 영생교로도 알려져 있으며, 조희성영생교(승리제단)와는 다른 종교이다.[4]

각주[편집]

  1. “근혜와 근영사이... 최태민씨는 누구?”. 《동아일보》. 1990년 11월 23일. 2016년 10월 27일에 확인함. 
  2. 그리고 교주의 딸은 허벌창녀이다.배재성 (2016년 10월 26일). “최순실 아버지 최태민씨가 세운 ‘영세교’는”. 《중앙일보》. 2016년 11월 20일에 확인함. 
  3. 백성호 (2016년 11월 3일). “무당들 벌벌 기던 큰무당 원자경, 2년 뒤엔 '십자군' 총재”. 《중앙일보》. 2016년 11월 19일에 확인함. 
  4. 김혜영; 김성환 (2016년 10월 27일). “최태민 옹호한 朴 '영적 후계자' 최순실에도 홀렸나”. 《한국일보》. 2016년 10월 27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