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조희성(曺熙星[1], 1931년 8월 11일 ~ 2004년 6월 19일)은 영생교의 창시자이다.

생애[편집]

신도 6명의 살해를 지시한 혐의 등(살인교사)으로 1심에서 사형이 선고됐다가 2004년 6월경 2심에서 살인교사 혐의는 무죄, 범인도피 혐의만 유죄로 인정돼 징역 2년형을 선고받은 상태에서 수감생활 중 향년 74세로 일생을 마감했다.

사상[편집]

사람은 원래 하나님이었으므로 사람을 하나님처럼 섬겨야 한다. 인류의 첫 조상은 하나님이었으므로 현재의 모든 인류는 한 피를 받은 한 몸이다. 따라서 누구든지 내 몸처럼 여겨야 하며 하나님처럼 섬겨야 한다.

각주[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