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아시아 농촌개발기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아프리카-아시아 농촌개발기구(AARDO : Afro-Asian Rural Development Organization)는 아시아·아프리카 지역국가간 상호이해를 증진시키고 농촌의 후생증진 및 기아와 빈곤의 타파를 위한 상호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하여 1962년 3월에 설립된 국제기구이다. 대한민국은 1963년 2월에 가입하였다. 현재 29개 회원국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총회는 3년마다 개최되고 있다. 주요 사업은 연수프로그램 및 워크숍 개최를 통한 인적자원 개발, 농촌소득 증대를 위한 시범사업 개발, 남남협력 차원의 전문가 파견 등이다.

설립 배경[편집]

1961년 1월 뉴델리에서 제 1차 아시아·아프리카농촌개발회의를 개최하였고, 그 후 1962년 3월 31일 카이로에서 개최된 제 2차 회의에서는 제 1차 회의에서 제안된 아시아·아프리카농촌개발기구 헌장을 채택함으로써 본 기구가 설립되었다.

설립 목적[편집]

아시아·아프리카 제국간의 공통된 문제에 관한 상호이해를 증진시키고 나아가 아시아·아프리카 지역 농민들의 빈곤을 타개하며, 이들의 일반 복지를 향상시키기 위한 상호협조 방문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주요 기능[편집]

  • 아시아·아프리카지역 회원국간의 이해를 증진하고, 아시아·아프리카지역 농민의 후생증진 및 기아와 빈곤의 탈피를 위하여 노력한다.
  • 유엔식량농업기구, 국제농업생산자연맹, 국제협동조합연맹 등 농업개발을 위한 농촌재건 및 농촌복지의 증진을 목적으로 하는 국제 또는 지역적 기구와 협조한다.
  • 아시아·아프리카지역 농민 및 전문가간의 국가간 교류를 도모한다.
  • 각종 회의, 세미나, 전시회 등을 개최하고 문헌을 발행하며 공보활동을 전개한다.
  • 공동이익에 관계되는 문제에 대한 연구를 행하며 회원에게 유익한 자료와 통계를 수집, 분석, 해석 및 보급한다.

회원국[편집]

현재 회원국은 총 29개국으로 아프리카 15개국, 아시아 14개국으로 이루어져 있다.

한국과의 관계[편집]

대한민국은 1962년 3월, 카이로에서의 AARDO 창립총회에 참석하였으나, 정식 가입은 1963년 12월 9일에 하였다. 1973년 3월 5일 한국과 AARDO간에 본기구의 극동지역 사무소를 서울에 설치하기 위한 협정을 체결하였다. AARDO 극동지역사무소는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3동 1598-3, 르네상스 오피스텔 305호에 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