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부차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축구에서 승부차기(Penalty Shoot-out)는 승자를 가려야 하는 상황에서 승부를 가리지 못했을 때 쓰는 방법이다. 주로 승자전 방식의 대회에서 90분의 정규 시간과 연장전을 통해서도 승부를 가리지 못했을 때 이용한다. 일부 대회(얼마 전까지 코파 리베르타도레스 등)에선 연장전 없이 바로 승부차기로 돌입하기도 한다. 잔인한 확률 싸움의 방법 때문에 “11미터의 러시안 룰렛”으로 불리기도 한다.

승부차기는 토너먼트의 다음 라운드로 진출할 팀을 결정하는 방법일 뿐이므로 승부차기의 승패는 경기의 승패와 상관이 없다. 공식 전적은 무승부로 기록이 된다.

초기의 대회에서는 연장 후에도 무승부로 경기가 끝났을 때에는 동전 던지기나 제비뽑기 등으로 다음 라운드 진출팀을 정하기도 했고, 결승전과 같은 중요한 경기일 경우 다음날 짧은 시간의 재경기를 하거나, 추가 경기를 하기도 했다. 승부차기 방법은 다음날 재경기 등을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축구의 상업화가 많이 이루어진 뒤에 채택된 비교적 최근의 방식이다.

진행 방식[편집]

  • 양쪽 팀에서 각각 5명의 키커가 나와서 한 번씩 번갈아가며 페널티킥을 찬다. 5명이 모두 다 차기 전에 승부가 결정이 나면 (예: 양팀 각각 4명씩 찼을 때 4:2) 거기서 끝난다.
  • 양팀 5명이 모두 찬 후에도 무승부면 한 팀은 성공하고 한 팀은 실패할 때까지 한다. 이때 한 번 페널티킥을 찼던 선수는 자기 팀 11명이 모두 다 한 번씩 차기 전까지는 다시 찰 수 없다.
  • 경기에 1분이라도 출전한 선수는 승부차기 키커의 대상이 되지만 퇴장당한 선수는 제외되며 결장한 선수 역시 승부차기 대상에서 제외된다.
  • 경기 중에 한 팀의 선수 몇몇이 퇴장당한 경우엔 상대팀에서도 그 퇴장당한 숫자만큼의 선수는 승부차기에 참여할 수 없다. 즉, 한 팀의 선수 한 명이 퇴장당하여 10명이 남은 경우엔 상대팀도 한 명을 제외한 10명만 참여할 수 있다.

이때 대부분 슛을 잘 못찰수도 있고, 수비에만 집중할 수 있게 골키퍼를 빼는 경우가 많지만, 골키퍼가 공을 정확히 차는 능력이 뛰어날 경우 골키퍼를 그냥 키커로 넣을때도 있다.

  • 프리킥과 달리 골키퍼를 맞고 나온 공을 다시 키커가 차 넣어도 실패로 간주한다.

단 골대와 골키퍼와 계속 충돌하면서 공이 날라다니다가 골이 되면 성공이 된다. 키커가 찼을때 그 공이 골대 안으로 들어가면 된다.

승점[편집]

필드에서 정당한 경기로 승리할 경우 승패구분 상 승리이며, 승점도 3점이다. 그러나 토너먼트에서 승부차기로 승리할 경우 승패구분 상 무승부이고, 승점은 2점이다. 반면 승부차기로 패배할 경우 승패구분 상 무승부이지만, 승점은 1점이다. 이는 2010년 FIFA 월드컵부터 적용되었다.

FIFA 월드컵[편집]

1994년, 2006년 FIFA 월드컵의 우승 팀이 이 방법으로 결정되었는데, 승부차기를 통해 우승 팀을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한가에 대한 논쟁이 있었다. 또한 2006년 FIFA 월드컵에 출전했던 스위스우크라이나와의 16강전에서 승부차기 모두 실축이라는 진기록을 세웠다.

2014 FIFA 월드컵[편집]

16강전에서 브라질 브라질칠레 칠레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3-2로 브라질이 8강에 진출하였다.

16강전에서 코스타리카 코스타리카그리스 그리스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5-3으로 코스타리카가 8강에 진출하였다.

8강전에서 네덜란드 네덜란드코스타리카 코스타리카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2로 네덜란드가 4강에 진출하였다.

4강전에서 네덜란드 네덜란드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2-4로 아르헨티나가 결승에 진출하였다.

2010 FIFA 월드컵[편집]

16강전에서 파라과이 파라과이일본 일본의 경기에서 0-0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5-3로 파라과이가 8강에 진출하였다.

8강전에서 우루과이 우루과이가나 가나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2로 우루과이가 4강에 진출하였다.

2006 FIFA 월드컵[편집]

16강전에서 스위스 스위스우크라이나 우크라이나의 경기에서 0-0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0-3로 우크라이나가 8강에 진출하였다.

8강전에서 독일 독일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2로 독일이 4강에 진출하였다.

8강전에서 잉글랜드 잉글랜드포르투갈 포르투갈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1-3로 포르투갈이 4강에 진출하였다.

결승전에서 이탈리아 이탈리아프랑스 프랑스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5-3로 이탈리아가 우승을 차지하였다.

2002 FIFA 월드컵[편집]

16강전에서 스페인 스페인아일랜드 아일랜드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3-2로 스페인이 8강에 진출한다.

8강전에서 대한민국 대한민국스페인 스페인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5-3로 대한민국이 4강에 진출한다.

1998 FIFA 월드컵[편집]

16강전에서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잉글랜드 잉글랜드의 경기에서 2-2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3로 아르헨티나가 8강에 진출한다.

8강전에서 이탈리아 이탈리아프랑스 프랑스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3-4로 프랑스가 4강에 진출한다.

4강전에서 브라질 브라질네덜란드 네덜란드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2로 브라질이 결승전에 진출하였다.

1994 FIFA 월드컵[편집]

16강전에서 멕시코 멕시코불가리아 불가리아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1-3로 불가리아가 8강에 진출하였다.

8강전에서 루마니아 루마니아스웨덴 스웨덴의 경기에서 2-2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5로 스웨덴이 4강에 진출하였다.

결승전에서 브라질 브라질이탈리아 이탈리아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3-2로 브라질이 우승을 차지하였다.

1990 FIFA 월드컵[편집]

16강전에서 루마니아 루마니아아일랜드 아일랜드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5-4로 아일랜드가 8강에 진출한다.

8강전에서 유고슬라비아 사회주의 연방공화국 유고슬라비아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3-2로 아르헨티나가 4강에 진출한다.

4강전에서 서독 서독잉글랜드 잉글랜드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3으로 서독이 결승전에 진출한다.

4강전에서 이탈리아 이탈리아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3으로 아르헨티나가 결승전에 진출한다.

1986년 FIFA 월드컵[편집]

8강전에서 브라질 브라질프랑스 프랑스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3-4로 프랑스 준결승에 진출하였다.

8강전에서 서독 서독멕시코 멕시코의 경기에서 0-0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4-1로 서독 준결승에 진출하였다.

8강전에서 벨기에 벨기에스페인 스페인의 경기에서 1-1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5-4로 벨기에 준결승에 진출하였다.

1982년 FIFA 월드컵[편집]

준결승전에서 서독 서독프랑스 프랑스의 경기에서 3-3으로 동점을 이루자 승부차기 5-4로 서독이 결승에 진출하였다.

UEFA 유럽축구선수권대회[편집]

2008년 6월에 열린 UEFA 유로 2008에서 새로운 규정이 도입되어 조별 리그에서 승점, 골득실, 다득점이 같은 경우 전·후반 90분 경기가 끝난 이후 승부차기를 진행하지만, 아직 토너먼트의 조별 리그에서 승부차기를 한 경우는 없다.

K리그[편집]

과거 K리그에서는 1993년1998년, 1999년, 2000년 정규시즌에서 무승부를 없애고 승부차기를 도입한 적이 있는데 승부차기 0점은 1993년에 2번 나왔다.

K리그 승부차기 0점[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