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송만(宋萬)은 중국의 사대기서(四大奇書) 중 하나인 《수호전》(水滸傳))의 등장하는 인물로, 108성 중 82위이자 지살성(地煞星)의 지마성(地魔星)에 해당한다. 상당히 큰 거한으로, '구름 속의 금강역사(金剛力士)'라는 의미의 운리금강(雲裏金剛)이라는 별호로 불린다. 108성 중 양산박(梁山泊) 내에서는 최고참 중 한 명이다.

생애[편집]

두천(杜遷), 주귀(朱貴)와 함께 왕륜(王倫)을 두령으로 삼아 양산박(梁山泊)에서 산적 노릇을 하고 있었으며, 이후 임충(林冲)이 양산박에 합류하려 하자 왕륜이 임충의 능력을 두려워해 임충을 받아들이려 하지 않았다. 그러자 송만은 다른 동료들과 함께 왕륜을 설득해 3일 이내에 지나가는 나그네 한 명을 죽이고 금품을 빼앗아오는 조건으로 임충을 받아들이기로 했으며, 이후 양지(楊志)와 함께 임충을 양산박의 일원으로 받아들이라고 다시 한 번 왕륜을 설득해 임충을 양산박으로 합류시켰다.

이후 양산박에 조개(晁蓋)가 몸을 의지하기 위해 찾아왔으나, 이전과 마찬가지로 왕륜이 자신의 지위 보전을 위해 조개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에 임충은 왕륜을 설득하려 했지만 실패했고, 결국 임충이 왕륜을 살해한 뒤 조개를 새로운 두령으로 삼자 송만 또한 이에 따랐다. 그 뒤에는 군량미 운송이나 적진에 잠입하거나 요새를 지키는 등의 역할을 수행했다.

108성 집결 이후에는 보병군(步兵軍) 장교(將校) 중 한 명으로 임명되었으며, 그 뒤 방랍(方臘)의 난을 진압하는 과정에서 화살을 맞고 사망해 도종왕(陶宗旺), 초정(焦挺)과 함께 108성 중 최초의 전사자가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