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저: 76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솔저: 76
Soldier: 76
오버워치》 등장인물
첫 등장오버워치 (2016)
목소리김승준 (한국어)
정보
다른 이름잭 모리슨
종족인간
성별남성
국적미국
능력/특기
소속 단체오버워치 (예전 기록)
직업용병, 군인

솔저: 76(Soldier: 76, 본명 존 "잭" 모리슨; John "Jack" Morrison)은 55세의 미국 출신 전직 군인이자 무법자로, 오버워치의 창립 멤버이다. 얼굴 전체를 덮는 마스크를 쓰고, 나선 로켓을 발사할 수 있는 실험용 펄스 소총으로 무장하였다.

잭 모리슨은 인디애나주에서 태어났으며, 18세에 미군에 입대했다. 그는 용맹과 군인관을 바탕으로 "군인 강화 프로그램"에 선발되었고, 이후 친구인 가브리엘 레예스와 함께 오버워치에 합류했다. 옴닉 사태를 성공적으로 종결시킨 그의 공헌은 그를 부대의 공식 사령관으로 임명되도록 만들어주었지만, 이것은 그와 레예스 사이에 생긴 균열의 계기가 되었다. 오버워치가 부테 했다는 주장으로 전세계적인 조사를 받게 되자, 두 남자 사이의 긴장감은 노골적인 충돌로 이어졌고, 오버워치의 본부가 파괴되는 결말로 이어졌다. 모리슨은 폭발로 인해 사망한 것으로 여겨졌고, 알링턴 국립묘지에 매장되었다고 알려졌다.

그러나 6년 후, 모리슨은 무법자 "솔저: 76"로 재부상하여 다수의 불법 기업, 금융 기관, 전 오버워치 시설에 가한 연쇄 습격 사건, 무기와 고급 기술 탈취로 전 세계의 수배를 받게 되었다. 그는 오버워치의 몰락의 배후에 숨겨진 진실을 밝혀내기 위해 혼자만의 전쟁을 선포했다.[1]

솔저: 76은 게임의 오픈 베타 기간 중에 가장 인기있는 공격 캐릭터였다.

솔저: 76의 한국어판 목소리는 김승준이 맡았다.

모든 캐릭터중 유일한 달리기 스킬이 있다. 힐팩을 사용하는 스킬이 있고, 또 궁극기는 에임을 맞추지 않아도 알아서 총알이 박히는 능력이다 대사는 "목표를 포착했다"이다.

블리자드의 오피셜에 따르면 솔저:76는 설정상 게이라고 한다.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