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반크
결성일 1999년
위치 서울특별시 성북구 인촌로2길 56[1]
활동 지역 대한민국
공식 언어 한국어
설립자 박기태
반크 아시아 피이스메이커와 함께 한 2006 독도 탐방 사진

반크(VANK: Voluntary Agency Network of Korea)는 1999년 외국에 대해 국가홍보와 교류를 통한 사이버 민간 외교관의 역할을 위해 1999년 박기태 단장에 의해 만들어진 대한민국기독교[2] 비정부 민간단체이다.[3] 잘못된 국가정보에 대한 알림과 함께 교정권고까지 폭넓은 활동을 하고 있으며, 직지심체요절 홍보와 일본의 방위백서 소개 등 다양한 활동을 하며, 그중 동해독도의 국제 표기를 수정하려는 활동이 가장 잘 알려져 있다.

활동[편집]

반크의 박기태 단장과 외국인 기자

반크의 홈페이지에서는 반크를 전 세계 외국인들에게 한국을 바르게 알리고, 외국인과 한국인을 대상으로 친구맺기를 주선하는 사이버 외교사절단이라고 소개하고 있다. 1999년 박기태 단장이 개설한 외국 친구와의 이메일 펜팔사이트에서 출발하여, 한국에 대한 자료가 ‘왜곡’되거나, 잘못 기재되어 있는 것을 ‘바로 잡는’ 노력을 하고 있는 단체로서, 특히 영어로 된 ‘일본해(Sea of Japan)’ 표기를 ‘동해(East Sea)’로 고쳐 달라거나, 중국의 동북공정에 반대하는 ‘고구려 바로 알리기’ 등의 활동을 하면서 일반 대중에서 알려지기 시작하였다.

반크가 활동하는 방식은 보통 반크가 그의 주장을 담은 이메일을 영어로 써서 공개하고, 반크의 취지에 공감하지만 영작은 할 줄 모르는 네티즌들이 이를 반크가 지정하는 사이트로 보내는 식으로 이루어진다.

반크의 지적으로 수정된 자료의 예로는 미국 중앙정보국(CIA)의 월드 팩트북에 대한민국을 ‘지난 1000년간 독립 국가였다’고 설명하던 것을 2007년에 ‘수천 년에 달하는 오랜 독립 역사를 지닌 한국’으로 수정했다고 반크 측에서 발표한 것이 있다.[4]

  • 2007년 청주 고인쇄 박물관과 협력하여 현존하는 세계 최고 금속활자본 직지심체요절을 전 세계에 알리기 시작했다.
  • 2008년 5월 미국 일간지에 독도 신문광고를 지원한 가수 김장훈을 반크홍보대사로 위촉하였다.
  • 2008년 10월 야후 여행 사이트 등의 이순신과 관련된 이름, 역사적 사실 등 관련된 잘못된 정보를 수정하였다.[5]

주요 프로젝트[편집]

  • 글로벌 역사 외교관 양성 아카데미
  • 사이버 독도 사관학교
  • 21세기 이순신 프로젝트
  • 독도 사관학교
  • 21세기 광개토 태왕 양성 사업
  • 한식 홍보대사 양성 사업
  • 글로벌 친한파 양성 사업
  • 글로벌 월드 체인저 양성 사업
  • 청주시 고인쇄박물관과 함께 하는 청소년 직지 홍보대사 양성 학교[6]

조직 운영[편집]

반크는 여섯명의 상근 근무자와 70,000명의 자원봉사 회원으로 운영된다. 운영 예산은 회원 가입 때 내는 가입비로 운영되며, 그 밖에 정부지원금이나 기타 비용으로 운영된다.[7]

  • 2008년 7월 네이버에서 네티즌 모금운동을 통해, '독도 바로 알리기' 성금 1억원을 전달받았다.[8]
  • 2008년 10월 국정감사에서 민주당 김영진 의원이 밝힌 자료에 의하면 대한민국 정부는 2006년 반크에 8000만원까지 재정을 지원했지만, 점차 예산을 줄여 2009년에는 지원을 중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9]

평가[편집]

한국 언론은 반크를 매우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편이다.

외국인들과 ‘친구맺기’를 주선한다는 소개와는 달리, 반크는 가끔 ‘디스카운트 재팬’[10] 과 같은 공격적인 표현으로 다른 나라의 감정을 자극하기도 한다. 특히 일본에서 반크는 반일 사이트로 알려져 있다.

인터넷 상에서 한국이 반일 운동을 벌인 흔적이 있으면 반크가 주도한 것으로 오해를 받기도 한다. 2005년 8월 18일 구글 어스동해 표기가 ‘Sea of Japan (East Sea)’에서 ‘East Sea (Sea of Japan)’으로 바뀌었는데, 이를 반크의 로비 때문이라고 여긴 일본의 네티즌들이 반크의 웹사이트를 공격했다. 하지만 동해의 표기를 바꾸자는 것은 구글 한국 뉴스그룹에서 제안된 것이었다.[11]

About.com의 지리학자 매트 로젠버그(Matt Rosenburg)는 2002년 동해의 이름에 East Sea를 병기하면서, 폭탄처럼 들어오는 메일이 귀찮아서 변경했지 그들의 주장에 동의해서 바꾼 것이 아니라고 밝혔다.[12][13]

수상내역[편집]

  • 2002년 11월 국가 홍보 분야 대통령 단체 표창(2002년 월드컵 조직위원회)
  • 2002년 12월 한국 바로 알리기 사업 분야 대통령 단체 표창(국정홍보처)
  • 2002년 12월 관광 한국 대상(한국관광공사)
  • 2003년 12월 대한민국 국회대상
  • 2004년 12월 가톨릭 미디어 대상 '특별상'
  • 2005년 10월 국가 외교통일 분야 대통령 단체표창(문화관광부)
  • 2008년 4월 서울시 홍보대사 위촉
  • 2008년 9월 직지 홍보대사 위촉
  • 2008년 10월 경상북도 특별상
  • 2009년 6월 정보문화부분 대통령 단체 표창(행정안전부)
  • 2009년 6월 서울시 관광대상
  • 2010년 2월 자랑스런 한국인 31인 선정(매일경제)
  • 2010년 4월 이순신 대상(경상남도,전라남도)
  • 2010년 5월 창조인상 수상(중앙일보)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왕길환 (2014년 6월 17일). “반크의 서원(書院) '깃드는 새' 문 열었다”. 연합뉴스. 2017년 6월 27일에 확인함. 
  2. 인터넷에 '예수 나라' 세운다…'반크' 박기태 단장
  3. 반크초대장
  4. 김민성 기자 (2007년 1월 15일). “CIA·BBC,반크 항의에 韓역사·지리 오류 수정”. 국민일보. 
  5. ghwang@yna.co.kr (2008년 11월 10일). “반크, 이순신 왜곡 사이트 시정”. 연합뉴스. 2008년 11월 10일에 확인함. 
  6. 반크 학교
  7. 정병욱 기자 (2005년 3월 23일). “한국초대석-반크 박기태 단장”. 한국일보. 
  8. “네이버 `반크'에 독도 성금 1억원 전달”. 연합뉴스. 2008년 7월 29일. 
  9. 김상기 기자 (2008년 10월 20일). “한국 역사 알리기 앞장선 ‘반크’에 정부 예산 책정 안해”. 국민일보. 
  10. 겨자씨 vs 8억평
  11. “구글 earth의 동해 표기 관련” (뉴스그룹). 2008년 10월 21일에 확인함. 
  12. Sea of Japan vs. East Sea
  13. David Scofield (2003년 12월 23일). “Northeast Asia's intra-mural mural wars”. Aisa Times.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