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계 (전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반계(番係, ? ~ ?)는 전한 중기의 관료로, 구강군 사람이다.

행적[편집]

원광 5년(기원전 130), 우내사에 임명되었다.

원삭 5년(기원전 124), 하동태수에서 어사대부로 승진하였다.

반계는 하동태수 재임 중 무제에게 하천을 뚫어 농지를 늘릴 것을 제안하였고, 무제는 이를 받아들여 수만 명의 인부를 징발하여 하천을 파고 농지를 개간하였다. 그러나 몇 년 후 황하의 물길이 바뀌니 하천은 제 구실을 못 하였고, 그곳에서 농지를 개간한 농민들은 종자도 거두지 못할 지경이었기 때문에 오랫동안 땅이 버려졌다. 이후 이주해 온 월인(越人)들에게 땅을 나누어 주고, 소부로 하여금 세금을 약간 거두게 하였다.

출전[편집]

전임
(내사)
전한우내사
기원전 130년 ~ 기원전 125년?
후임
전임
공손홍
전한어사대부
기원전 124년 음력 4월 정미일 ~ 기원전 122년?
후임
이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