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청 (전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도청(陶靑, ? ~ 기원전 148년) 또는 도청적(陶靑翟)은 전한 전기 ~ 중기의 관료로, 개국공신 도사의 아들이다.

생애[편집]

고제 12년(기원전 195년), 도사의 뒤를 이어 개봉(開封侯)에 봉해졌다.

문제 후2년(기원전 162년) 8월, 신도가의 뒤를 이어 어사대부에 임명되었다.

경제 원년(기원전 156년) 4월, 흉노에 사자로 가 화친을 맺었다.

경제 3년(기원전 154년) 6월, 신도가가 죽으면서 8월에 후임 승상이 됐다. 같은 해 오왕이 다른 여섯 제후왕들과 연합하여 반란을 일으켰다(오초칠국의 난). 도청은 반란의 빌미를 제공한 조조정위 ·중위 와 함께 참소하였고, 결국 경제는 조조를 주살하였다.

경제 7년(기원전 150년)에 면직되었고, 2년 후 죽었다. 시호(夷)라 하였고, 작위는 아들 도언이 이었다.

출전[편집]

각주[편집]

전임
신도가
전한어사대부
기원전 162년 ~ 기원전 155년
후임
조조
전임
신도가
제9대 전한승상
기원전 155년 8월 정미일 ~ 기원전 150년 6월 을사일
후임
주아부
선대
아버지 개봉민후 도사
제2대 전한의 개봉후
기원전 196년 ~ 기원전 148년
후대
아들 개봉절후 도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