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순익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박순익
朴順益
대한제국 경상남도 의령군 예하 부군수
(前 大韓帝國 慶尙南道 宜寧郡 隸下 副郡守)
임기 1906년 6월 15일 ~ 1908년 5월 20일
군주 대한제국 고종 이형
대한제국 순종 이척
섭정 황태자 이척(前)
의친왕 이강(前)
신상정보
출생일 1881년 7월 23일(1881-07-23)
출생지 조선 경상도 함안군 漆原面 龜城里
사망일 1934년 10월 30일 (53세)
사망지 일제 강점기 경상북도 대구
거주지 조선 경상남도 함안
조선 전라북도 전주
대한제국 전라북도 전주
대한제국 경상남도 의령
대한제국 경상남도 함안
일제 강점기 경상남도 함안
일제 강점기 경상북도 대구
본관 밀양(密陽)
학력 전라북도 전주소학교
경력 한국독립당 행정위원
정당 무소속
배우자 전주 최씨 부인(사별), 한점순(재혼)
자녀 슬하 6남 8녀
(장남 박기하, 차남 박문하,
5남 박승하, 6남 박병하)
종교 유교(성리학) → 불교개신교
서훈 1992년 3월 1일 대한민국 대통령 표창장
웹사이트 대한민국 국가보훈처 공훈록 - 001
대한민국 국가보훈처 공훈록 - 002

박순익(朴順益, 1881년 7월 23일 ~ 1934년 10월 30일)은 대한제국독립운동가이다.

본관밀양(密陽), 아명(兒名)은 박경흡(朴景洽)이며 1886년박순익(朴順益)으로 개명(改名)하였고 (號)는 산남(山南)이다.

생애[편집]

일생[편집]

대한제국 시대에는 잠시 대한제국 하위급 관료 직을 지내기도 한 그는 1908년 대한제국 관료 퇴임 후 1910년 경상남도 함안 향리에서 경술국치 사건을 목도하였으며 그 후 1919년 3월 24일1919년 4월 3일 등 두 차례에 걸쳐 경상남도 함안군 칠원읍에서 동네 향리 장날을 기해 대한 독립 만세 시위를 벌이기로 결정하고 또한 사전 모의하여 여러 동지들과 함께 태극기(太極旗)를 제작 및 배포한 후 경상남도 함안 칠원주재소를 습격하고 대한 조선 독립 만세를 고창하며 시위 운동을 전개하다 결국 일경에게 피체되었고 평안남도 평양지방법원에서 징역 8월형을 선고받아 복역하였으며 같은 해 1919년 겨울에 평안남도 평양형무소 출감을 하였다.

정당 당원 이력[편집]

사후[편집]

대한민국 정부에서는 선생의 공훈을 기리고자 1992년 3월 1일을 기하여 대한민국 대통령 표창장을 추서하였다.

가족 관계[편집]

생전에 상배(喪配)를 하여 한 차례 재혼을 한 그는 슬하 6남 8녀를 두었다.
  • 오남(다섯째아들): 박승하(朴勝夏, 1923년 7월 12일 ~ 1972년 8월 19일 (49세)) - 초실 전주 최씨 부인 소생 - 1948년 육사 6기 출신 - 1951년 육군 중령 예편.[1]
  • 육남(여섯째아들): 박병하(朴秉夏, 1932년 5월 23일 ~ 2013년 1월 30일 (80세)) - 계취 해주 석씨 부인 소생 - 1956년 육사 12기(하나회) 임관 출신 - 1971년 육군 대령 예편.[2]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