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라 학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메가라 학파 (영어: Megarian school)는 소크라테스의 제자였던 메가라의 에우클레이데스를 시조로 하는 철학의 학파. 에우크레이데스는, 존재는 선만이 존재한다고 주장했다. 논쟁과 논증법이 뛰어난 것으로부터 '논쟁자 (Eristic)'라고 이름이 붙여졌다.

개요[편집]

BC 4세기 초부터 활동했으며, 소크라테스의 영혼 중심적 사유 체계 - 정확히는, 소크라테스가 가졌던 '감각'에 대한 부정적 시각 - 를 물려받았으나, 그가 주장한 육체-영혼 이원론은 철저히 비판했다. 엘레아 학파의 신[1] 중심 일원론을 논리적으로 체계화했다. 이들은 '악(惡)'을 파생시키는 감각은 사실 존재하지 않는 것이나, 무지한 대다수의 대중들은 이것이 실재한다고 착각한다고 봤다. 따라서, 사실 상 악함은 실체가 없으며, 오직 유일하게 존재하는 최고 진리로서의 '선함(善)'만이 있다. 이들은 일원론과 선함의 절대성을 연결시켰다. 때문에, 스토아학파의 도덕론에 큰 영향을 줬으며, 메가라-스토아학파를 형성하기도 했다.

인물[편집]

이 학파엔 다음과 같은 철학자들이 있었다.

관련 항목[편집]

참고 문헌[편집]

  • Doring, Klaus: Die Megariker. Kommentierte Sammlung der Testimonien. Gruner Amsterdam 1971 (Studien zur antiken Philosophie 2), ISBN 90-6032-003-4

각주[편집]

  1. 인격신과는 다른, 최고 진리로서의 신을 의미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