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 제우스호 조난 사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카오 제우스호 조난 사고
날짜 2008년 9월 24일
원인 태풍의 영향
결과 배 전복
실종자 17명

마카오 제우스호 조난 사고2008년 9월 24일 오후 제주선적 4,000톤급 화물선 제우스호가 마카오 남서쪽 57km 해상에서 전복되어 선원 17명이 실종된 사고이다.

사고 개요 및 원인[편집]

사고의 원인은 우선 태풍 하구핏의 영향권을 관통하다가 발생한 사고이다. 사고 당시 유리원료 6,200톤을 싣고 간 것으로 드러났으며 사고 화물선은 지난 9월 21일 베트남을 떠나 오는 9월 28일 마산항을 통해 입항할 예정이었다.[1]

수색 결과[편집]

사고 당시 기상 조건이 매우 나쁜 상태여서 중국 측의 구조 요청에 어려움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왔으며 수색에 난항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2]

또한 해경해군측이 9월 25일 오전 항공기헬기 각각 2대, 대형 함정을 포함한 구조정 20척을 사고해역에 급파하여 실종자 수색작업을 중화인민공화국 측에 실시한다고 밝혔다.[3]

실종자 국적[편집]

  • 대한민국: 8명
  • 미얀마: 8명
  • 인도네시아: 1명

각주[편집]

  1. 한국화물선 마카오서 전복… 17명 실종
  2. 마카오 실종 선원 소재 파악 안 돼
  3. 중국 마카오 해상서 화물선 전복 부산출신 8명 등 선원 전원 실종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