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김주열
金朱烈
출생1944년 10월 7일(1944-10-07)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전라북도 남원시 금지면 옹정리
사망1960년 3월 15일(1960-03-15)(15세)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경상남도 마산시
사인경찰의 진압에 의한 중상
국적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본관김해
학력마산상업고등학교
직업학생
친척김병오(당조카)

김주열(金朱烈, 1944년 10월 7일 ~ 1960년 3월 15일)은 3·15 부정선거 규탄 시위에 참여했다가 사망한 학생이다.[1]

생애[편집]

전라북도 남원시 금지면 옹정리에서 아버지 김재계(金在桂)와 어머니 권찬주(權燦珠) 사이의 3남 2녀 중 차남, 넷째로 태어난 김주열은 김해 김씨 시중공파 21세손이다. 증조부 김석천(金錫千)은 동지돈녕부사를 지냈고 할아버지 김태종(金泰鍾)은 해방의 혼란기에 면장을 지냈으며 아버지는 조합장을 지낸 천석꾼이었다.

1956년 금지동초등학교를 졸업하고 1960년 남원 금지중학교를 졸업한 뒤 마산상업고등학교에 입학하였다. 같은 해 3월 3·15 부정선거 규탄 시위에 참가했다가 행방불명된 뒤 실종 27일만인 4월 11일 창원시 마산중앙부두 앞바다에서 알루미늄제 최루탄이 눈에 박힌 변사체로 발견되었다. 그의 죽음과 시신 발견 소식은 4월 11일 부산일보 허종 기자의 기사[2]로 세상에 알려지고 전국으로 번져 4·19 혁명으로 이어졌다.

27일동안 행방불명이었던 김주열이 최루탄이 눈에 박힌 채 마산중앙부두에서 발견되었다.[3]

김주열에게 최루탄을 발사한 마산경찰서 박종표 경위는 무기징역을 선고 받았다.

사후[편집]

묘는 그의 고향인 전라북도 남원시 금지면에 있다.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회원구 구암동 국립 3.15 민주묘지에 가묘가 있다. 사후 김주열을 기리는 범국민장이 사후 50년 만인 2010년 4월 11일 마산중앙부두에서 거행되었다.[4]

학력[편집]

가족[편집]

  • 할아버지: 김태종 (1879년 ~ 1951년)
  • 할머니: 밀양 박씨 (1882년 ~ 1958년)
    • 부: 김재계 (1922년 ~ 1965년)
    • 모: 권찬주 (1920년 ~ 1989년)
      • 형: 김광열 (1942년 ~ 1985년)
      • 큰누나: 김영자 (1936년 ~)
      • 작은누나: 김경자 (1941년 ~)
      • 남동생: 김택열 (1954년 ~ 1991년)
      • 남동생: 김길열 (1956년 ~)
  • 당질 : 김병오 - 제11·14대 국회의원

김주열 관련 미디어[편집]

각주[편집]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