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종익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usic.png
고종익
기본 정보
출생 1915년 1월 17일
일제 강점기 일제 강점기 경기도 개성군
사망 1995년 8월 5일 (80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직업 성악가
장르 서양 고전음악

고종익(高宗益, 일본식 이름: 高島宗益, 高山宗益, 1915년 1월 17일 ~ 1995년 8월 5일)은 한국바리톤 성악가이다.

생애[편집]

1935년 조선일보사가 주최한 전국남녀현상콩쿠르대회에서 이인범과 함께 성악 부문 2위로 입상했다.[1]

일제 강점기 말기인 1941년 음악보국 음악회에 출연했고, 1943년 국민총력조선연맹이 조직한 국민가창지도대라는 친일 음악 단체에 가입하여 지방을 순회하며 군국가요를 보급했다. 이 단체에는 현제명을 중심으로 마금희, 김성태, 이흥렬 등이 참여했다. 2008년 민족문제연구소가 선정한 친일인명사전 수록예정자 명단 음악 부문에 포함되었다.

대한민국 초창기 오페라계에서 활동했다. 1948년 한국 최초의 오페라 《춘희》가 공연되었을 때 출연했고,[2] 1950년 초에 공연된 《카르멘》에도 출연했다.[3]

한국 전쟁 개전 초기 조선인민군서울을 점령한 뒤 대한민국 출신 음악가들로 조직한 경비대협주단의 합창부에 속해 있다가 인민군이 후퇴할 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으로 갔다.[4] 1956년부터 1962년까지 평양시 인민대의원을 역임했으며 국기훈장 1급을 받았다.

참고자료[편집]

  • 반민족문제연구소 (1993년 4월 1일). 〈현제명 : 일제 말 친일음악계의 대부 (노동은)〉. 《친일파 99인 3》. 서울: 돌베개. ISBN 9788971990131. 
  • 송방송, 〈판소리 전통의 창조적 계승문제〉 (1990년 국악원 학술회의)

각주[편집]

  1. 나운영 (해제: 홍정수). “홍난파에 관한 메모(1)”. 나운영기념사업회. 2007년 11월 8일에 확인함. 
  2. 예술로, 춘희
  3. 1950년 초에~: 국립극장, 국립극장 50년사 - 2. 본론
  4. 황문평 (1988년 9월). “기획특집/ 해방공간(1945∼50)의 우리 문화예술*대중예술 - 내일을 지향하는 대중예술의 가치관 정립”. 《문화예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