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필선 (1918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강필선(姜弼善, 1918년 ~ 1990년 9월 22일)은 일제 강점기만주국에서 활동한 대한민국의 정치인이다.

생애[편집]

충청남도 아산군 온양읍 출신이다. 만주에 설치된 중앙경찰학교를 졸업하고 일본 내무성이 운영하는 경찰강습소 본과를 나온 특이한 경력을 가졌다. 이후 만주에서 모교인 중앙경찰학교의 조교수로 근무했으며, 만주 고시 행정과에도 합격했다.

광복 후에는 지린 창바이 현에서 한국인회의 회장을 맡아 잠시 만주에 머물다가 귀국했다. 고향인 온양에서 동방산업 사장과 온양극장, 온양정미소 사장을 지내는 등 기업인으로 일하면서 정치에도 관심을 가졌다. 1960년대민정당에서 정계에 입문하여 신민당 지도위원을 지내는 등 정치인으로 활동했으며, 1971년에는 신민당 비례대표로 제8대 국회의원이 되었다

학력[편집]

약력[편집]

  • 만주 중앙경찰학교 조교수
  • 1940년 : 만주 고시 행정과 합격
  • 창바이 현 한국인회 회장
  • 온양문화원 원장
  • 민정당 아산지구당 위원장, 충남도당 부위원장
  • 신민당 충남도당 위원장, 지도위원
  • 1971년 ~ 1972년 : 제8대 국회의원 (신민당 비례대표)
  • 대한곡물협회 충청남도 대표
  • 민주정의당 중앙행정위원(1983년~1986년)

참고자료[편집]

  • 강필선 - 대한민국헌정회
  • 남창룡 (2000년 8월 15일). 〈7. 역사적 심판〉. 《만주제국 조선인》. 서울: 신세림. ISBN 9788985331593.  |id=에 templatestyles stripmarker가 있음(위치 1) (도움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