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의 마리아 클로틸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프랑스의 마리아 클로틸데
Painting of Marie Clotilde of France while Princess of Piedmont.jpg
사르데냐 왕비
재위 1796년 10월 16일 ~ 1802년 3월 7일
전임자 스페인의 마리아 안토니아
후임자 오스트리아에스테의 마리아 테레사
배우자 카를로 에마누엘레 4세
본명 Marie Adélaïde Clotilde Xavière de France
왕가 부르봉 왕가
사보이 왕가
부친 도팽 루이 페르디낭
모친 작센의 마리아 요제파
출생 1759년 9월 23일(1759-09-23)
프랑스 왕국 프랑스 왕국 베르사유
사망 1802년 3월 7일 (42세)
나폴리 왕국 나폴리 왕국 나폴리
매장지 산타 키아라 성당
서명 Signature of Marie Clotilde de France, 1793.jpg

프랑스의 마리아 클로틸데(Maria Clotilde Adelaide di Borbone-Francia, 1759년 9월 23일 ~ 1802년 3월 7일)는 사르데냐 왕국의 군주 카를로 에마누엘레 4세의 왕비이다. 프랑스의 왕태자 도팽 루이 페르디낭과 그 아내 작센의 마리 요제파 사이에서 태어났다. 루이 페르디낭에게는 스페인의 마리아 테레사 라파엘라가 낳은 마리 테레즈에 이은 둘째딸로 루이 16세, 루이 18세, 샤를 10세의 여동생이자 마담 엘리자베트의 언니이다. 프랑스 이름은 마리 클로틸드 드 프랑스(Marie Clotilde de France).

생애[편집]

1775년 사르데냐 왕국의 왕자 카를로 에마누엘레와 결혼했다. 슬하에 자식은 두지 않았지만 부부 사이는 원만했다. 1789년 프랑스 혁명이 일어나자 위험을 피해 프랑스를 떠나온 친척들을 토리노로 불러들여 보살폈다. 아르투아 백작 샤를(훗날의 샤를 10세), 루이 15세의 딸들로 고모에 해당하는 아델라이드, 빅투아르 등이 마리아 클로틸데의 보호를 받았다. 카를로 에마누엘레는 1796년 국왕으로 즉위했지만 혁명정부와 교전을 벌인 끝에 영토를 점령당하고 사르데냐로 피신했다. 국왕 부처는 콜론나 가문에 의지하여 로마나폴리 등지에서 살았다. 1802년 클로틸데가 병으로 죽자 실의에 빠진 카를로 에마누엘레는 동생 비토리오 에마누엘레 1세에게 양위하였다. 교황 비오 7세1808년 4월 10일 클로틸데를 가경자로 선포하였다.

전 임
스페인의 마리아 안토니아
사르데냐 왕비
1796년 10월 16일 ~ 1802년 3월 7일
후 임
오스트리아에스테의 마리아 테레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