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자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잠자리목
Orthetrum cancellatum.jpg
Orthetrum cancellatum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절지동물문
강: 곤충강
아강: 유시아강
목: 잠자리목(Odonata)
Fabricius, 1793
아목

잠자리잠자리목(Odonata)에 속하는 곤충의 총칭이다. 잠자리목은 잠자리아목(불균시아목)과 실잠자리아목(균시아목)으로 나뉜다. 불균시아목은 잠자리목 중에서 앞 뒤의 날개 모양이 다른 것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균시아목실잠자리는 앞 뒤 날개의 모양이 같고 앉아 있을 때 날개를 접거나 반 쯤 펼쳐 쉽게 구분이 된다. 2007년 현재 5,700여 종이 전 세계적으로 알려져 있으며 한국에서는 125종이 서식하는 것으로 보고되어 있다.[1]

왕잠자리·고추잠자리·실잠자리·물잠자리·밀잠자리 등이 이에 속한다.[2]

특징[편집]

몸이 길고 두 쌍의 큰 날개를 가지며, 머리 부분에는 매우 큰 겹눈과 큰 턱 및 가는 털 모양의 촉각이 있다.[2]

날개[편집]

잠자리의 날개

잠자리는 두 쌍의 날개를 달고 있다. 날개는 그물처럼 얽힌 시맥과 투명한 얇은 시막으로 되어 있으며 매우 가볍다. 앞 날개와 뒷 날개는 모양이 다르며 날개를 접지 못한다. 잠자리의 날개는 잠자리 몸무게의 10배에 이르는 물체를 들어올릴 정도로 효율적이지만, 회전할 때 앞뒤 날개가 충돌할 수 있는 단점도 존재한다.

한살이[편집]

잠자리는 짝짓기를 마친 후 물 속에 을 낳는다. 알에서 깨어난 잠자리 유충(수채,학배기)은 속에서 아가미를 사용해서 숨을 쉰다. 강한 위턱으로 올챙이, 물고기를 사냥하여 잡아먹고 자라난 후 물 밖으로 나와 탈피하여 성충이 된다.(불완전변태) 성충이 된 잠자리는 나비, 등에, 멸구, 꿀벌, 끝검은매미충, 모기, 파리등의 작은 곤충들을 가시가 많아 덫처럼 사용할 수 있는 다리로 사냥하여 잡아먹는데, 자신들끼리 잡아먹기도 한다. 짝짓기후 얼마 안 가 죽는다. 천적으로는 거미, 사마귀, 때까치, 직박구리, 제비 등이 있으며, 물에 빠져서 소금쟁이들에게 잡아먹히기도 한다. 애벌레 시절에는 물방개 등의 천적이 있다.

화석[편집]

쥐라기 시대의 잠자리 화석이 종종 발견된다. 고대의 잠자리는 아니소지고프테라(Anisozygoptera)라 불리며 현재의 잠자리 보다 매우 컸다. 2007년 11월 중국에서 1억 년 전의 것으로 추정되는 잠자리 화석이 발견되기도 하였다.[3]

주석[편집]

  1. 한국잠자리연구회의 잠자리 개요
  2. 생물I·동물·인체/동물의 분류/절지동물/곤충류/잠자리목, 《글로벌 세계 대백과》
  3. "1억년 된 나비·잠자리 화석 中서 발견", 《나우뉴스》, 2007년 11월 15일 작성.

바깥 고리[편집]

참고 자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