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衛滿(위만, 기원전 3세기 ~ 기원전 2세기, 在位: 기원전 194년경 ~ 기원전 2세기)은 중국 (燕)나라 사람으로 고조선에 亡命하여 준왕(準王)을 쫓아내고 王位를 簒奪한 위만조선의 初代 國王이다.

生涯[편집]

衛滿은 燕(연)나라 사람이다. 기원전 195년경에 전한(前漢)의 燕王(연왕) 노관(盧綰)이 謀反하여 흉노로 달아나자 衛滿은 1,000餘 名의 무리를 이끌고 古朝鮮으로 亡命하였다.[1] 衛滿은 준왕에게 西쪽의 藩屛(번병)이 되기를 請하였고 준왕은 衛滿을 박사(博士)로 삼아 100里의 땅을 주고 西쪽 邊防을 지키게 하였다. 衛滿은 邊防을 지키면서 燕의 亡命한 무리들을 糾合하여 勢力을 키웠으며 기원전 194년 무렵에 準王을 쫓아내고 스스로 朝鮮王이 되었다.

衛滿은 形式的으로 漢나라의 外臣(외신)이 되어 그 代價로 兵力과 財物을 얻었다. 이를 바탕으로 진번(眞番)과 임둔(臨屯) 等 周邊의 작은 나라들을 侵略하여 服屬시켜 數千里의 領土를 가지게 되었다. 以後의 生涯는 알려져 있지 않다.

國籍 問題[편집]

現傳하는 모든 史料에는 衛滿이 燕나라 사람이라 記錄되어 있다. 이로 因해 일제 강점기에는 식민사학의 一環으로 中國人 衛滿이 古朝鮮을 植民統治한 것이라 評하였으며, 이에 對抗하여 신채호는 衛滿이 簒奪한 地域은 古朝鮮의 一部 地域에 不過하다 評하기도 했다. 이병도는 衛滿이 상투를 틀고 朝鮮人 옷을 입었다는 記錄을 土臺로 衛滿이 朝鮮 遺民 出身이라 推測하였다. 古朝鮮이 秦開(진개)의 侵入으로 遼東 一帶를 喪失했을 때 그 地域에 남아 燕나라 國籍으로 살았던 朝鮮人이라고 본 것이다.

衛滿의 國籍 問題는 衛滿朝鮮 政權의 正體性과도 直結된다. 日帝의 植民史學者들은 衛滿이 中國人이므로 古朝鮮도 中國의 植民 政權이라 主張하였다. 그러나 最近에는 衛滿朝鮮이 國號나 政治體系·首都 等을 옮기지 않은 채 旣存 古朝鮮의 正體性을 그대로 維持하였으므로, 支配層이 中國人이라고 해도 國家의 正體性은 古朝鮮을 그대로 繼承하고 있다고 본다. 中國系 支配層과 古朝鮮의 土着 支配層의 聯合 政權的 性格을 가졌다고 보는 것이다.

家族關係[편집]

  • 아들 : 未詳(左渠王)

같이 보기[편집]

註釋[편집]

  1. 삼국유사》 〈권제1-기이 상편 위만조선條〉 “燕人衛滿亡命聚黨千餘人東走出塞渡浿水 居䄅故空地上下障 稍伇屬真畨朝鮮蠻夷及故燕齊亡命者”(燕나라 사람 衛滿(위만)이 亡命하여 千餘 名의 무리를 모아서 東쪽으로 要塞를 빠져 달아나 浿水(패수)를 건너 秦(진)나라의 빈 땅의 아래위 둑에서 살면서 眞番(진번) ·朝鮮의 오랑캐들과 옛 燕나라 · 齊(제)나라의 亡命者들을 漸次 服屬하게 했다.)
전 대
준왕 {고조선}
제1대 위만조선 국왕
기원전 194년 ~ ?
후 대
(2대) 미상
(3대) 우거왕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