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슈케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좌표: 북위 42° 52′ 29″ 동경 74° 36′ 44″ / 북위 42.874722° 동경 74.612222° / 42.874722; 74.612222

알라-토 광장의 모습

비슈케크(프룬제)(러시아어: Бишке́к, 키르기스어: Бишкек, بىﺸﮑﻪك, 문화어: 비슈께크)는 키르기스스탄의 수도이자 키르시스스탄의 가장 큰 도시다. 인구는 약 100만 명이다. 키르기스스탄에서 생산되는 공업 생산품의 대부분을 생산하며, 농업기계, 건설자재, 직물, 의복 외에 식육콤비나트 및 양조공장이 있다.[1]

행정 구역[편집]

시는 레닌스키 구, 페르보마이스키 구, 스베르들롭스키 구, 옥탸브리스키 구의 4개의 구로 나뉜다.

역사[편집]

15세기부터 19세기 처음에 키르기즈인이 당시 피슈페크(러시아어:Пишпек)로 불리고 있던 이 땅에 진출했다. 1825년 코칸트 한국이 요새를 건설했다.

1845년부터 러시아의 침공이 시작되어 1860년에 러시아군은 잠시 피슈페크를 점령했지만, 부대 철수 뒤에는 코칸트 한국이 탈환했다. 1862년에 러시아군은 피슈페크를 다시 점령했고 다음 해, 키르기즈인은 러시아 제국에게 편입되었다.

1878년 피슈페크는 시로 승격되었다.

소련은 시의 이름을 프룬제(러시아어:Фрунзе, 영어:Frunze)로 바꾸었다. 1991년에 소련으로부터 키르기스스탄이 독립하면서 비슈케크(Bishkek)로 개명되었다.

기후[편집]

비슈케크의 기후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출전: Weatherbase[2]

주석 및 참고[편집]

  1.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비슈케크
  2. Weatherbase—[1]. Retrieved 06 April 2010.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