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 샨도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이 사람의 이름은 헝가리 이름으로, 성이 앞에 오고 이름이 뒤에 옵니다. 따라서 성은 ‘풀’입니다.

샨도르 풀(Sándor Puhl, 1955년 7월 14일 ~ )은 은퇴한 헝가리축구 심판이다. 그는 미국에서 열린 1994년 FIFA 월드컵 결승전 브라질 vs 이탈리아를 포함하여 4경기를 주관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는 IFFHS의 최고 주심으로 1994년과 1997년 사이에 4번 연속으로 선정되었다.[1]

그는 스페인에서는 별로 좋지 않게 평가되는데, 그는 1994년 월드컵 이탈리아 vs 스페인 8강전 경기에서 마우로 타소티루이스 엔리케를 팔꿈치로 가격한 것을 묵살하였기 때문이다. 이탈리아는 이 경기에서 2-1로 승리하였으나, 이후 타소티는 8경기 출장 정지 조취가 내려졌다.[2]

주심직을 은퇴한 뒤, 그는 2000년에서 2006년 사이 헝가리 축구 협회 이사장을 역임하였다. 그는 헝가리 TV 스포츠 채널에서 해설가로 활동하기도 한다.

풀은 헝가리어, 독일어, 영어로 소통 가능하다.

주목[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