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통본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총통본부들의 위치

총통본부(總統本府, 독일어: Führerhauptquartiere; FHQ)는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유럽 곳곳에 설치되어 나치 지도자 아돌프 히틀러의 공식적인 지휘본부로 사용된 여러 장소들을 말한다. 가장 유명한 총통본부는 베를린총통엄폐호로, 이곳에서 히틀러가 1945년 4월 30일 자살했다. 그 외에 유명한 총통본부로는 7월 20일 음모의 무대가 된 동프로이센늑대소굴, 히틀러가 여러 국내외 관료들과 회동을 가진 베르히테스가덴 근교의 베르그호프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