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바이 조선족 자치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창바이 조선족 자치현(중국어 간체자: 长白朝鲜族自治县, 정체자: 長白朝鮮族自治縣, 한국어: 장백 조선족 자치현)은 중화인민공화국 지린 성 바이산 시에 위치한 자치현으로 중국에서 유일한 조선족 자치현이다. "장백 현"으로 불리기도 한다. 면적은 2,497.6 km², 총인구 8만5천여 명 중 한민족은 1만4천여 명이다.

지리[편집]

지린 성 남부 압록강 상류로, 백두산의 서남쪽에 인접해 있다. 현()의 남쪽은 압록강을 경계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량강도 혜산시 · 삼지연군 · 보천군 · 삼수군 · 신파군 · 후창군과 접하며, 북쪽은 린장 시 · 푸쑹 현과 접해 있다. 국경선의 길이가 260.5Km로 지린 성에서 국경선의 길이가 제일 긴 현이다.[1]

역사[편집]

  • 1677년: 청나라가 이곳을 봉금지로 설정하고, 주민을 퇴거시켰다.
  • 1875년: 청나라 정부가 봉금령을 해제하고, 개발정책을 시행했다.
  • 1908년: 창바이 부치가 설치됨.
  • 1949년: 창바이 현이 퉁화 전서에 편입됨.
  • 1958년 9월 15일: 창바이(長白) 조선족 자치현이 성립, 지린 성 퉁화행서에 속했다.
  • 1964년: 지린 성 퉁화 전구에 편입됨.
  • 1985년 4월: 현이 독립함.

행정 구역[편집]

6(중국어 간체자: , 정체자: )

5(중국어 간체자: , 정체자: )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1. [1][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중앙인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