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5세대 제공전투기 F-22 랩터

제공권(制空權)은 적의 공중 전력이 효율적인 개입을 하지 못하도록 항공 전력의 우세를 보이는 것[1] 이다.

개요[편집]

1920년대 초 이탈리아의 장군 기울리오 두헤(Giulio Douhet)는 일정 시간 내에 일정 공역의 통제권을 탈취하여 스스로의 작전행동을 보장하고 적 항공병의 위협을 회피하거나 감소시켜 아군을 보호하는 것을 제공권의 개념으로 제시하였다.[2] 폴 케네디제2차 세계대전 당시 연합국의 승리 요인으로 전투기 양산 능력을 앞세운 제공권의 확보를 꼽으면서, 제공권의 확보는 육군과 해군의 작전 성공과 적 전시경제의 타격을 위한 중요한 전력이라고 언급하였다.[3] 현대전에서 제공권은 전통적인 의미의 전투 중 공역 확보 이외에도 비행금지구역의 설정과 같은 평시 공중력 억제, 육군과 해군의 작전에 대한 보조를 넘어 직접 전쟁 승리를 달성하는 수단 등으로 의미가 확보되고 있다.[2]

각주[편집]

  1. AIR POWER DEFINITIONS AND TERMS, RAF: Air Supremacy - That degree of air superiority wherein the opposing air force is incapable of effective interference.
  2. 장완년, 이두형 외 역, 《21세기의 세계 군사와 중국 국방》 , 평단문화사, 2002년, ISBN 89-7343-184-6, 135쪽
  3. 폴 케네디, 이일주 역, 《강대국의 흥망》, 한국경제신문사, 1990년, ISBN 89-475-2023-3, 479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