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하 (호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전하(殿下, Highness)는 제후국(諸侯國)의 국왕이나 황태자(왕태자) 황태손 또는 독립적 영지를 가진 영주추기경을 부를 때 쓰는 2인칭 칭호이다. 殿은 '계단 전' 자로 "계단(어전) 아래에서 뵈어야 하는 분"이라는 뜻이 담겨 있다. 제후국의 국왕이 자신을 칭할 때는 '고'나 '과인'이라 칭한다.

흔히들 황태손저하라고 하는데 고려조선에만 있던 칭호고 일본중국황태손을 전하라고 한다 고려조선과 다르게 왕태손는 전하 신하들은 영공 저하라고 한다.

아시아[편집]

한국[편집]

고려충렬왕때부터 조선시대까지 왕에게 전하라고 했고 대한제국은 폐하라고 했다.

일본[편집]

일본은 고대부터 군주칭호로 오키미(대왕)를 사용하다가, 7세기부터 천황이라 칭하면서 황태자를 '전하'라 하였다.

베트남[편집]

베트남에서는 중세부터 자국의 태자를 '전하'라 경칭하였다.

중국[편집]

중국은 고대부터 태자에게 '전하'라 하였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