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하 (호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전하(殿下, Highness)는 제후국(諸侯國)의 국왕이나 황태자(왕태자) 또는 독립적 영지를 가진 영주추기경을 부를 때 쓰는 2인칭 칭호이다. 殿은 '계단 전' 자로 "계단(어전) 아래에서 뵈어야 하는 분"이라는 뜻이 담겨 있다. 제후국의 국왕이 자신을 칭할 때는 '고'나 '과인'이라 칭한다.

아시아[편집]

한국[편집]

고려충렬왕때부터 조선시대까지 왕에게 전하라고 했고 대한제국은 폐하라고 했다.

일본[편집]

일본은 고대부터 군주칭호로 오키미(대왕)를 사용하다가, 7세기부터 천황이라 칭하면서 황태자를 '전하'라 하였다.

베트남[편집]

베트남에서는 중세부터 자국의 태자를 '전하'라 경칭하였다.

중국[편집]

중국은 고대부터 태자에게 '전하'라 하였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