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티오코스 4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안티오코스 4세 에피파네스(기원전 215년 ~ 기원전 164년, 제위 기원전 175년 ~ 기원전 164년)는 ‘빛나는’이라는 뜻으로 셀레우코스 제국을 기원전 175년에서 죽을 때까지 다스렸다.

그는 안티오코스 3세의 아들이며 셀레우코스 4세 필로파토르의 형제였다. 원래의 이름은 미트리다테스로 그는 안티오코스라는 이름을 형 안티오코스의 사후에 왕위를 승계할 때 사용하였다.

그의 치세의 기록할 만한 사건으로는 이집트를 거의 정복하였으나 로마의 압박으로 중단되었고 마카베오 형제의 유대인 반란의 시작이었다.

전 임
셀레우코스 4세
제8대 셀레우코스 왕
기원전 175년 - 기원전 164년
후 임
안티오코스 5세